• 검색결과
  • 에 대한 검색결과 [총 627건]

'화물선 압류' 북미협상 새 변수…북한 "즉각 송환" 미국 "제재유지"

밝혔다. 국제적 대북 압박 전선이 흔들리지 않을 것이라는 점을 재확인했다. 미국은 대북 압박과 동시에 외교적 협상 여지도 열어뒀다. 미 국무부 관계자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비핵화 약속을 지킬 것으로 믿는다”면서 “미국은 이(비핵화) 목표와 관련한 추가 진전을 이루기 위해 북한과 외교 협상에 열려 있다”고 기존 입장을 거듭 확인했다.

2019-05-22 17:13

한미의회 외교포럼 의원단 "미 대선국면 시작, 북한 문제 뒷순위 밀려"

당 이수혁 의원은 “하노이 회담이 결렬됐지만 협상의 문을 열어놓고 외교적 방법으로 해결해야겠다는 트럼프 대통령의 입장을 대개 지지하고 있었다는 걸 확인했다”며 “협상 전망에 대해서는 낙관과 비관이 엇갈렸는데 비관적으로 보는 분들도 한반도의 전쟁 위기 재연 같은 것을 이야기한다기보다

2019-05-22 11:52

트럼프 "김정은, 핵시설 5곳 중 1~2곳 폐기하려해 나머지도 폐기 요구"

들어왔을 때 24건·22건·18건 실험이 있었다는 걸 보여준다. 그리고 내가 취임하고 나서 잠깐은 꽤 거친 말을 주고받는 시기를 거쳤다”며 “하지만 잠깐 후에는 실험이 없었다(no test)”고 말했다. 그는 “무슨 일이 벌어질지 지켜보자”며 북한 비핵화 협상 발언을 맺고, “이란이

2019-05-21 04:32

[기자의눈] 김정은, 트럼프 방한 기회 놓쳐선 안 된다

비핵화 협상 교착이 장기화되고 북한이 두차례 미사일을 쏘아올려 한반도 긴장이 고조되는 상황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방한은 한반도 정세에 중요한 분수령이 될 전망이다. 남북, 북·미의 냉각기가 지속되고 북한의 도발과 무력시위가 계속되면 문재인정부 출범 이후 어렵사리 살려낸 대화와 협상

2019-05-19 17:05

미, 비핵화 협상 재개 위해 러시아와의 공조에 힘 쏟아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미국이 북·미 비핵화 협상 재개를 위해 러시아와의 공조에 힘을 쏟고 있다. 북·미 협상 미국 측 총괄인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부 장관과 실무협상 대표인 스티븐 비건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각각 러시아 측과 북한 비핵화 문제에 관해 논의했다. 도널드

2019-05-16 06:05

섀너핸 미 국방장관 대행, 북 비핵화, 외교적 관여 해법 재확인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패트릭 섀너핸 미국 국방장관 대행은 13일(현지시간) 북한 비핵화 문제와 관련, 외교적 관여를 통한 해결 원칙을 재확인했다. 섀너핸 장관 대행은 이날 방송된 미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미국의 전략은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를 위한 외교적 해결이라고

2019-05-14 06:30

폼페이오 "두번 다시 북 핵파일 오픈하는 일 없게 하는 데 집중"

“우리는 미국 국민의 안전을 보장하길 원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북한과의 비핵화 협상 정책 시작과 한국과 일본 등 동맹들과의 공조 결정을 강조하면서 “러시아와 중국을 상대로 이것(북한 비핵화)이 세계의 최상의 이익에 부합한다는 걸 확신시키기로 결심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전

2019-05-13 03:36

트럼프 대통령, 북 미사일 발사에 '로키' 대응 이유는

27~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2차 북·미 정상회담 결렬 이후 사실상 대선 캠페인인 지역 방문 연설에서 종전 단골 메뉴였던 비핵화 협상 성과에 관해선 언급하지 않고 있다.이와 관련, 미 뉴욕타임스(NYT)는 11일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이란·베네수엘라에 대한 외교에서 해법을 찾지

2019-05-12 10:30

트럼프 대통령 "북 발사체, 소형 단거리 미사일...잘 살펴보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9일(현지시간) 북한의 발사체가 ‘소형 단거리 미사일(smaller missiles·short range missiles)’이라며 상황을 “잘 살펴보고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트럼프 대통령은 비핵화 협상 가능성을

2019-05-10 06:19

외신·미 언론 "북 추가도발, 김정은의 대북 요구 하향 압박, 트럼프 대북전략 수정할 수도"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주요 외신과 미국 언론들은 북한이 9일 오후 단거리 미사일로 추정되는 불상 발사체 2발을 동해 방향으로 발사한 데 대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해 북한 비핵화 요구를 낮추도록 압박하는 메시지이지만 오히려 트럼프

2019-05-09 23:10

문재인 대통령 北 미사일 발사에 "이런행위 거듭되면 대화.협상 국면 어렵게 만들 수 있어"

“남북군사합의 위반 아니냐는 판단도 필요한데 지난번이나 이번 북한의 훈련 발사는 남북군사합의를 위반한 것은 아니라고 보고있다”며 “그러나 북한의 이런 행위가 거듭된다면 대화와 협상 국면을 어렵게 만들수 있다는 점을 북한측에 경고하고 싶다”고 역설했다. 북한의 도발의도와 관련해서 문 대통령은

2019-05-09 21:22

북한 미사일 추가 발사 의도와 전망, 우리 대응은?

연기해야 한다고 진단했다. 그는 “대북 인도적 지원으로 북한과의 비핵화 협상에 우호적인 환경을 만드는 데에는 명백한 한계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한반도 상황을 조속히 안정시키고 북한이 다시 비핵화 협상 테이블에 나올 수 있도록 포괄적 공정표를 완성해야 한다”면서 “북한과 미국 모두

2019-05-09 21:05

北, 문재인 대통령 취임 2주년 하루 앞 미사일 추정 발사체 2발 발사(종합 2보)

했지만 회의 결과 발표를 미루고 추가 대책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런 일련의 일정들을 고려할 때 북한의 이번 발사는 북·미 비핵화 협상 판을 흔들어 자신들에게 유리한 국면을 만들기 위한 다분히 의도적이고 전략적 발사라는 평가가 가능하다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2019-05-09 17:25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