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결과
533건 중 1~10건
  • 기간
    1. 전체
    2. 1주
    3. 1개월
    4. 1년
    5. ~
    6. 직접입력

  • 범위
    1. 제목+본문
    2. 제목
    3. 본문
  • 상세검색
    1. 여러개의 단어를 입력하실때는 쉼표(,)로 구분해서 입력하세요.

초기화

[4·15 총선 격전지 이곳] (2) 신인 이수진 vs 4선 나경원, 서울대 출신 판사 맞대결 동작을
아시아투데이 이장원 기자 = 오는 4·15 총선에서 서울 동작을은 여야의 최대 격전지 중 하나로 꼽힌다. 나란히 서울대를 나온 판사 출신 여성 후보 간 맞대결이 펼쳐진다. 더불어민주당에선 이수진 전 판사가, 미래통합당에선 나경원 전 원내대표가 나선다. 사법개혁을 들고 나온 정치신인 이..

'사법농단'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 불구속 상태서 첫 공판
아시아투데이 김서경 기자 = 사법행정권 남용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61·사법연수원 16기)이 처음으로 불구속 상태에서 재판을 받았다. 임 전 차장은 지난 13일 조건부 보석으로 풀려났다. 서울중앙지법 형사36부(윤종섭 부장판사)는 16일 오후 2시부터 직권남용..

[미리보는 조국 재판下] 의혹 제기 7개월 만에 재판 시작…장기화 불가피
아시아투데이 이상학·이욱재 기자 = 조국 전 법무부 장관(55)을 둘러싼 의혹이 처음 제기된 지 약 7개월 만에 조 전 장관의 첫 재판이 이번 주 열린다. 조 전 장관의 비위 의혹과 관련된 여러 재판 중 사실상 ‘본게임’으로 불리는 이번 재판에서 검찰과 조 전 장관 측이 명운을 건 법정..

법원, '사법농단'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 보석 석방
아시아투데이 김서경 기자 = 사법행정권 남용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61·사법연수원 16기)이 보석으로 풀려난다. 서울중앙지법은 13일 임 전 차장을 보석금 3억원 납입, 주거지 제한 등의 조건으로 석방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10일 보석심문 기일을 진행한 지..

'사법농단' 임종헌 전 차장 "풀어달라"…법원, 보석심문 기일 진행
아시아투데이 김서경 기자 = 사법행정권 남용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61·사법연수원 16기)의 보석 심문 기일이 10일 열렸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6부(윤종섭 부장판사)는 이날 오후 2시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임 전 차장의 보석 심문기일을..

법원도 코로나19 '직격탄'…정경심 등 조국 일가 재판 줄줄이 연기
아시아투데이 이상학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정부의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되면서 전국 대부분의 법원이 휴정기 돌입한 가운데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씨 사건을 포함한 조 전 장관 일가의 재판이 연기됐다. 25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사법농단' 임종헌 전 차장 내달 2일 재판 재개…277일만
아시아투데이 이욱재 기자 = 사법농단 사건에 관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의 재판이 277일 만에 재개된다. 20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6부(윤종섭 부장판사)는 임 전 차장의 속행공판 기일을 오는 3월2일로 지정했다. 지난해 5월30일 열렸던 공..

노태악 대법관 후보자 "사법부, 국민 신뢰 회복 못해"
아시아투데이 이석종 기자 = 노태악 대법관 후보자(58·사법연수원 16기)는 19일 “사법개혁을 위한 여러 노력에도 불구하고 법원을 향한 국민들의 시선은 여전히 차갑고 재판에 대한 신뢰를 회복하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노 후보자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 인사말을 통해 “국민..

'사법농단' 연루 의혹 법관 7명, 재판 업무 복귀
아시아투데이 이상학 기자 = 양승태 대법원장 시절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 사건으로 기소돼 사법연구 발령이 났던 현직 법관 8명 중 7명이 재판 업무에 복귀한다. 17일 대법원에 따르면 최근 사법농단 사건으로 기소돼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임성근 부장판사(56·사법연수원 17기)는 부산..

김성태 의원 "총선 불출마, 보수우파 승리 위해 백의종군"
아시아투데이 김연지 기자 = “다가오는 4.15 총선에서 자유민주주의를 신봉하는 이 땅의 모든 세력들이 힘을 모아 함께 나아가야 한다.”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은 15일 “정치여정을 내려놓고 21대 총선에서 우리당의 승리와 보수우파의 승리를 위해 ‘백의종군’하기로 결심했다”며 이 같이 밝..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