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검색결과
  • 에 대한 검색결과 [총 1,005건]

경찰, '프듀' 순위 조작 의혹' 금품거래 여부 본격 수사

온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돌학교 관련자들도 앞서 압수수색 자료 분석이 끝나면 차례로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50)와 그룹 빅뱅 전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29)의 원정 도박 의혹과 관련해 “조사는 다 끝났고 조사 내용과 기존에

2019-10-16 15:53

양현석 근황, 김민준·권다미 결혼식 참석…7개월만 SNS 재개

아시아투데이 서현정 기자 = YG엔터테인먼트 전 대표 양현석이 배우 김민준, 패션 사업가 권다미의 결혼을 축하하는 글과 함께 7개월 만에 SNS 활동을 재개했다.지난 11일 양현석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congratulation'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2019-10-12 00:26

이다도시 나이 관심…윤종신·양현석·이소라·하희라 등과 동갑

아시아투데이 박아람 기자 = 프랑스 출신 방송인 이다도시가 '마이웨이'에 출연한 가운데 이다도시의 나이에 대해 누리꾼의 관심이 뜨겁다.이다도시는 1969년 7월 17일생으로 한국 나이로 51세다.이다도시와 동갑인 연예인으로는 배우 신애라, 하희라, 유호정, 모델 이소라, 가수 윤종신, 양현석 등이 있다.한편 이다도시는 9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했다.

2019-10-09 22:22

경찰 "'버닝썬 사태' 유착 연루 윤 총경 의혹 수사 계속 진행 중"

법무부 장관 딸의 고교 시절 학교생활기록부(학생부) 유출 의혹과 관련 “한영외고에 대한 수사는 거의 마무리 단계”라며 “관련자 조사, 압수 자료 분석이 마무리 단계에 있으며, 그 외에 추가로 다른 분야에 대한 수사를 계속해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2019-09-30 14:36

2차 소환 승리, 8시간 넘게 조사 받고 귀가...양현석 2차 소환도 초읽기

만에 원정도박 등 혐의로 경찰에 출석한 승리는 미국 라스베이거스 호텔 카지노를 드나들며 도박을 하고, 미국 현지에서 달러를 빌린 뒤 국내에서 원화로 갚는 ‘환치기’ 수법으로 도박 자금을 조달한 혐의(상습도박·외국환거래법 위반)를 받는다. 한편 승리의 전 소속사 대표인 양현석

2019-09-25 09:00

'원정도박 혐의' 승리 피의자 신분으로 2차 출석…양현석도 조만간 소환

지난달 28일에 이어 약 한 달 만이다. 앞서 승리의 전 소속사 대표인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도 같은 혐의로 입건돼 지난달 29일 경찰 조사를 받았다. 양 전 대표와 승리가 해외에서 도박 자금으로 쓴 액수는 각각 약 10억원과 2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조만간 양 전 대표도 두 번째로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2019-09-24 13:33

경찰 '투자자 성접대 의혹' 양현석 혐의점 못 찾아…불기소의견 검찰 송치

아시아투데이 김보영 기자 = 서울지방경찰청은 19일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입건된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50)를 혐의 확인을 못한 상태로 수사를 마무리하고 불기소 의견(혐의 없음)으로 검찰에 송치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 전 대표는 2014년

2019-09-20 14:05

비아이, 14시간 경찰조사 뒤 귀가…마약 혐의 일부 인정

경찰청을 나섰다.비아이는 '대마초를 구해달라는 메시지를 보낸 적 있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물의를 일으켜서 죄송하다"고 말했다.이어 마약 투약 혐의 인정하는지,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와 공익신고자가 만난 사실을 아는지, 조사 과정에서 어떤 말을 했는지 묻는 질문에는

2019-09-18 07:01

경찰, 대성 '불법업소 논란' 관련 유흥업소 업주 등 10명 입건

아시아투데이 김보영 기자 = 경찰이 원정도박·성매매알선 의혹을 받는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의 성매매 알선 혐의 수사부터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서울지방경찰청 관계자는 2일 기자간담회에서 “공소시효 때문에 성매매 알선 혐의를 먼저 처리해야 한다”며 “공소시효가 이달

2019-09-02 15:33

경찰 "양현석 추가 소환 불가피...혐의 입증 자신"

아시아투데이 김보영 기자 =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원정도박과 성매매 알선 의혹으로 지난달 29일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 밤샘 조사를 받은 가운데 혐의 대부분을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추가 소환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2일 경찰에 따르면 양 전 대표는

2019-09-02 08:27

'원정도박·성접대 혐의' 양현석 밤샘조사…혐의 대체로 부인

아시아투데이 김보영 기자 =해외 원정 도박, 외국인 투자자 대상 성매매를 알선 의혹을 받는 양현석(50)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가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에 출석해 밤샘 조사를 받았다. 양 전 대표는 전날 오전 9시50분쯤 서울 중랑구 묵동 서울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

2019-08-30 14:19

'원정도박 ·성접대 혐의 양현석…굳은 표정으로 경찰 출석

아시아투데이 김보영 기자 = 해외 원정 도박 혐의를 받는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전 대표(50)가 29일 경찰에 출석했다. 서울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상습도박과 외국환거래법 위반 혐의를 받는 양 전 대표를 이날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한다. 양 전 대표가 피의자 신분으로 경찰

2019-08-29 10:39

[현장영상] '불법도박 혐의' 양현석, 모자 벗고 경찰서 포토라인에 "사실관계, 경찰서 자세히 설명할 것"

해외에서 원정도박을 했다는 의혹을 받는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29일 오전 중랑구 묵동 서울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지수대)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했다.

2019-08-29 10:35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