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결과
1,304건 중 1~10건
  • 기간
    1. 전체
    2. 1주
    3. 1개월
    4. 1년
    5. ~
    6. 직접입력

  • 범위
    1. 제목+본문
    2. 제목
    3. 본문
  • 상세검색
    1. 여러개의 단어를 입력하실때는 쉼표(,)로 구분해서 입력하세요.

초기화

[기자의눈] 새해 첫날 '아베 올림픽' 외친 日, '소치의 교훈' 새겨야
아시아투데이 정재호 기자 = 지난 2014년 6월말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후지산을 배경으로 사무라이 복장을 한 채 활시위를 당기는 모습이 영국 경제잡지 이코노미스트 최신호 표지를 장식했다. ‘세 번째 화살(The Third Arrow)’이라는 표지 제목과 함께 아베의 얼굴에..

“일본 국민, 韓친밀도 역대 최저 하락” -日여론조사
아시아투데이 정재호 기자 = 일본 국민들이 ‘한국·미국·중국·러시아’ 등 이웃 네 개 나라 가운데 영토 분쟁을 벌이는 러시아와 더불어 한국을 가장 친하게 여기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에 대한 친밀도는 역대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마이니치신문은 연말을 앞두고 일본의 전국 유권자..

"중국, 2006년부터 센카쿠 진입 계획" 中전직 지휘관, 日언론에 증언
아시아투데이 정재호 기자 = 중국이 지도부 차원에서 2006년부터 센카쿠(중국명 댜오위다오) 열도 영해 침범을 계획했고 약 2년 뒤인 2008년 말 실천에 옮겼다는 주장이 나와 파문이 예상된다. 30일 교도통신은 현재 상하이시의 중국태평양학회 해양안전연구센터에서 근무하는 전직 중국 관..

‘얼굴인식 기술로 범죄자 식별’ 호주 경찰에 인권단체 반발
아시아투데이 이대원 시드니 통신원 = 범죄 예방과 대테러 활동에 ‘드론(무선전파로 조정하는 무인 비행기)’과 얼굴인식 기술이 활발하게 사용되면서 사생활 침해와 인권 보호에 대한 경고음도 커지고 있다. 호주 일간지 시드니 모닝 헤럴드의 최근 보도에 따르면 호주 빅토리아주 경찰은 멜버른을..

헌재, '위안부 합의 각하' 결정에 日언론들 반응
아시아투데이 정재호 기자 = 헌법재판소(헌재)가 박근혜 정부 시절 맺은 한·일 위안부합의에 대한 헌법소원이 부적법(각하)하다고 판단한 데 대해 일본 정부의 공식 반응은 즉각 나오지 않았다. 다만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이날 오전 정례 브리핑에서 “위안부 문제를 포함해 한일 간 재산 청..

100명 태운 항공기 카자흐스탄서 추락, 사망자 계속 늘어 (종합)
아시아투데이 정재호 기자 = 카자흐스탄 알마티 국제공항 외곽에서 100명을 태운 항공기가 레이더에서 사라진 뒤 추락한 상태로 발견됐다고 27일(현지시간) 타스 통신 등이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알마티에서 출발해 카자흐스탄 수도인 누르술탄으로 향하던 현지 항공사 ‘벡 에어’ 소속 항공기..

‘친이란계 총리후보 못 받아’ 이라크 대통령, 전격사의 표명
아시아투데이 정재호 기자 = 이라크 정국이 다시 격량속으로 빠져들고 있다. 국가통합의 상징인 바흐람 살리 이라크 대통령이 친이란계 총리후보에 대한 반감을 드러내며 대통령직을 내놓겠다는 강한 의지를 드러내면서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살리 대통령은 26일(현지시간) 낸 성명을 통해 의..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 집권당 대표 경선 압승 불구 여전히 ‘먹구름’
아시아투데이 정재호 기자 = 지난달 뇌물수수와 배임 및 사기 등의 비리 혐의로 검찰에 기소되며 정치 인생 최대위기를 맞았던 베냐민 네타냐후(70) 이스라엘 총리가 집권당인 우파 리쿠드당의 대표 경선에서 압승을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네타냐후 총리는 지난 26일(현지시간) 오후 11시 마..

프랑스 4주째 연금개편 반대 총파업, 역대 최장기록 넘길 듯
아시아투데이 정재호 기자 = 프랑스 국철(SNCF) 노조의 파업 일수가 역대 최장기록을 넘길 가능성이 높아졌다. 프랑스의 연금개편 반대 총파업이 4주차에 접어들었지만 출구는 여전히 보이지 않고 있다. 26일(현지시간) 프랑스 일간 르몽드에 따르면 로랑 피트라스죄스키 연금개편위원장은 특..

日NHK, 北미사일 발사 오보 보도국장에 ‘훈고’..美전문가 "전쟁날 수도"
아시아투데이 정재호 기자 = 엄중한 시기에 일본 공영방송에서 북한 미사일과 관련한 대형 오보가 나와 후폭풍이 거세다. 27일 NHK는 오전 0시 22분쯤 ‘북한 미사일 바다에 낙하한 것으로 추정 홋카이도(北海道) 에리모미사키(襟裳岬) 동쪽 약 2000㎞’라고 인터넷으로 속보를 냈다...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