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결과
5,612건 중 1~10건
  • 기간
    1. 전체
    2. 1주
    3. 1개월
    4. 1년
    5. ~
    6. 직접입력

  • 범위
    1. 제목+본문
    2. 제목
    3. 본문
  • 상세검색
    1. 여러개의 단어를 입력하실때는 쉼표(,)로 구분해서 입력하세요.

초기화

현대기아차, 中心 잡기 특단의 전략… “코로나로 어려워지면 차 되사준다”
아시아투데이 최원영 기자 =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가 중국시장에서 차량 구매 후 실직하거나 전염병 등으로 경제상황이 어려워지면 차를 되 사 주는 파격 조건을 내걸었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 미국서 진행했던 ‘어슈어런스 프로그램’을 더 강화해 중국에 내놓은 것이다. 베이징현대..

'코로나' 혼란에… EU, 현대重·대우조선 기업결합 심사 일시 유예
아시아투데이 최원영 기자 = 유럽연합(EU) 경쟁당국이 현대중공업그룹의 대우조선해양 인수에 대한 기업결합 심사를 일시 유예했다. 현대중공업그룹은 3일 EU집행위원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사태로 인해 대우조선해양 합병 심사를 일시 유예했다고 밝혔다. 앞서 2일(..

대한상의 “제조업체 체감경기, 글로벌 금융위기때 수준”
아시아투데이 최원영 기자 = 제조업체들의 체감 경기가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수준으로 떨어진 것으로 조사됐다. 대한상공회의소는 최근 전국 2200여개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2분기 제조업체 경기전망지수(BSI)’를 조사한 결과, 지난 1분기보다 18포인트 하락한 57로 집계됐다고 2일..

3월수출 ‘선방’했지만… 정부 “코로나 타격은 이제부터”
아시아투데이 최원영 기자 = 코로나19가 전 세계로 확산하는 중에도 우리나라 3월 수출 증가율이 0.2% 하락에 그치며 선방했다. 하지만 15개월 만에 간신히 플러스로 돌아섰던 수출 증가율은 한 달만에 다시 마이너스로 전환됐고 코로나19로 인한 타격은 2분기부터 본격화될 것으로 관측되면..

전기공사협 안전기술원 초대 이사장에 장현우 이사
아시아투데이 최원영 기자 = 한국전기공사협회 안전기술원은 지난달 31일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장현우 한국전기공사협회 이사를 초대 대표이사(이사장)로 선출했다고 1일 밝혔다. 안전기술원은 한국전기공사협회가 안전에 대한 정부 정책 강화와 국민적 요구에 맞춰 선제적으로 안전 기능을 대폭..
美 USTR “韓 무역장벽 전년보다 완화” 보고서
아시아투데이 최원영 기자 = 미국 무역대표부(USTR)가 ‘2020년 국별 무역장벽 보고서’를 통해 한국의 무역장벽이 전년보다 완화됐다고 평가했다. 1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지난달 31일(미국시간) ‘국별 무역장벽 보고서’를 통해 지난해 1월 발효된 한미FTA 개정협정을 긍정적으로..

성윤모 산업장관, 소재 국산화 '효자' 코오롱인더 등 구미산단 격려 방문
아시아투데이 최원영 기자 =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불화폴리이미드 국산화 및 대규모 양산에 성공한 구미 국가산단에 소재한 코오롱인더스트리 공장을 찾아 격려했다. 1일 산업부에 따르면 성 장관은 이날 코오롱인더스트리를 비롯한 구미산단 입주기업을 격려 방문하고 코로나19 극복 현장..

코로나19에 3월수출 다시 ‘마이너스’… 정부 “선방했지만 여파는 이제 본격화”
아시아투데이 최원영 기자 = 15개월만에 반등했던 우리나라 수출 증가율이 한달 만에 코로나19 여파로 다시 마이너스 성장을 했다. 다만 감소폭이 0.2%에 그치면서 선방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정부는 향후 우리 수출이 코로나19 여파에 본격적으로 영향을 받을 것으로 내다보고 총력 대응에..
3월 수출 469억1000만달러 0.2%↓… "코로나 불구 선방"(속보)
아시아투데이 최원영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3월 수출이 전년 동기 대비 0.2% 줄어든 469억1000만달러를 기록했다고 1일 밝혔다. 수입은 418억7000만달러로 0.3% 줄었고 무역수지는 50억4000만 달러로 98개월 연속 흑자다. 이로써 2월 4.3% 플러스로 돌아섰던..

박정원 체제 4년 ‘두산’… 냉혹한 경영 시험대 올랐다
아시아투데이 최원영 기자 =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이 지휘봉을 잡은 지 꼬박 4년. 그룹 기둥 두산중공업이 경영 어려움을 호소하며 국책은행으로부터 혈세 1조원을 긴급 수혈 받게 됐다. 두산건설은 매각을 추진 중이고 황금알을 낳을 거위로 불렸던 면세사업은 결국 철수했다. 추가적인 자산 매각..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