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검색결과
  • 에 대한 검색결과 [총 105건]

타다, 법인 전용 서비스 '타다 비즈니스' 시작

아시아투데이 김나리 기자 = VCNC(브이씨엔씨)가 운영하는 타다가 12일부터 법인 전용 서비스인 ‘타다 비즈니스’ 프리 오픈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타다는 지난해 10월 출시 이후 9 개월 만에 100만 회원을 넘어선데 이어 승차공유를 통한 법인 이동 시장까지 서비스를 확대한다. 타다..

2019-08-12 09:28

'캠핑클럽' 이효리·이진, 또 둘만의 데이트…자전거 타다 벌어진 대형참사 무엇?

아시아투데이 배정희 기자 = ‘모닝커플’ 이효리와 이진이 또 한 번 둘 만의 데이트를 가졌다.28일(일)에 방송되는 JTBC ‘캠핑클럽’에서는 아침형 인간이라는 공통점으로 ‘모닝 커플’로 거듭난 이효리와 이진이 또다시 특별한 아침을 보낸다.드넓은 초원이 펼쳐진 경주 ‘화랑의 언덕’에서의..

2019-07-28 00:00

타다, 9개월 만에 이용자 100만 돌파

아시아투데이 장예림 기자 = 타다가 서비스 시작 9개월 만에 이용자 100만명을 기록했다. 타다 이용자는 20~30대가 전체의 68%였으며 40대 이상은 9개월 전 19%에서 지난달 기준31%로 증가추세를 보였다. 남녀비율은 남성이 56%였으며, 여성이 44%로 나타났다. 타다는 젊은 ..

2019-07-24 09:52

'렌터카' 불허…타다 "진입장벽 높아졌다" 비판, 마카롱 "상생안, 동의한다" 환영

아시아투데이 장예림 기자 = 17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상생안을 두고 모빌리티 업계의 반응이 엇갈리고 있다. 국토부가 렌터카 영업을 허용하기로 했으나 택시업계가 반발하자 막판에 불허하면서 렌터카 기반 호출 서비스 ‘타다’를 운영하는 박재욱 VCNC 대표는 “새로운 산업에 대한 진입장벽이..

2019-07-17 14:59

'타다' 등 플랫폼 택시 전면 허용…수익 일부 기여금으로

아시아투데이 최중현 기자 = 타다, 카카오T 등 플랫폼 택시사업이 모두 허용된다. 플랫폼 사업자는 수익 일부를 사회적 기여금으로 내야한다. 75세 이상 택시 운전자가 면허를 반납할 경우 감차 대금을 연금으로 받을 수 있게 된다. 김경욱 국토교통부 2차관은 17일 오전 정부 세종청사에서..

2019-07-17 09:57

"타다는 불법, 입법 취지에 어긋나"…김경진 의원 '타다 금지법' 발의

아시아투데이 장예림 기자 = 김경진 의원이 지난 11일 ‘타다 금지법’을 발표했다고 12일 발표했다. 타다가 합법적으로 운영 중이라고 주장하는 ‘예외 조항’에 대해 입법 취지를 위반했다는 주장이다. 이번에 발의된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안은 현재 시행령에 있는 운전자 알선 가능 범위..

2019-07-12 17:14

타다 프리미엄 출격…8일부터 베타 서비스 시작

아시아투데이 장예림 기자 = VCNC의 차량 호출 플랫폼 ‘타다’가 ‘타다 프리미엄’ 운영에 나섰다. 타다 프리미엄은 택시업계의 반발로 수차례 출시가 지연됐으나 서울시 인가로 베타 서비스를 시작하게 됐다. VCNC는 이달 8일부터 서울 전 지역에서 K7 차종 등으로 타다 프리미엄 베타 ..

2019-07-10 14:44

기사 범죄이력 모르는 타다, 가이드북엔 여전히...

아시아투데이 장예림 기자 = 타다가 일부 차량 내 가이드북에서 드라이버 채용시 범죄 이력을 확인한다는 내용을 빼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현행법상 범죄 이력 확인이 불가능해 두 달 전부터 해당 문구를 음주 이력으로 수정한 가이드북을 배포한다고 밝혔으나 아직 전 차량에 반영되지 않았다.4..

2019-07-04 18:46

타다 "성희롱 논란 인정, 해당 드라이버 즉시 계약 해제"

아시아투데이 장예림 기자 = 타다 측이 자사 드라이버가 승객을 성희롱했다는 주장에 대해 인정했다. 해당 드라이버와 계약을 해제하고, 드라이버 전원 대상 성인지 교육을 강화하겠다는 방침이다. 타다는 2일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한 타다 드라이버가 불특정 다수가 참여한 채팅방에서 측정 이용..

2019-07-02 17:34

개인택시조합 "타다, 교통생태계 교란…즉각 퇴치돼야"

아시아투데이 장수영 기자 = 서울개인택시운송조합이 비상대책위원회를 출범하고 19일 오후 서울 서초구 중앙지방검찰청 앞에서 ‘타다 OUT! 택시규제 혁신! 비상대책위원회 순례 투쟁’을 열었다. 주최 측 추산 900여명의 참가자들은 ‘이재웅 특혜, 쏘카, 타다 몰아내자’ ‘공유경제 마피아 ..

2019-06-19 15:38

VCNC, 타다 프리미엄 미인가 인정 "성급한 발표로 혼란 드려 죄송"

아시아투데이 김나리 기자 = 서울시가 타다 프리미엄 서울시 인가 완료 발표가 사실이 아니라고 공식 부인하자 타다 운영사 VCNC가 잘못된 발표라고 인정하고 해명에 나섰다. 쏘카는 12일 오후 해명자료를 통해 “서울시가 공식적인 절차를 완전히 마무리 하기 전에 혼란을 드린 점, 정중히 ..

2019-06-13 01:11

서울시 "타다 프리미엄 택시 인가 사실 없어"

아시아투데이 장민서 기자 = 서울시가 타다 프리미엄이 서울시 택시 인가를 완료했다는 주장에 대해 “인가한 적 없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12일 해명자료를 통해 “타다 프리미엄 등 고급택시 호출중개사는 서울시 별도 인가대상이 아니다”면서 “현재 일부 택시사업자가 면허전환 신청서 등 관련 ..

2019-06-12 18:10

타다 프리미엄, 이행보증금 없이 서울시 인가 완료…"출시 임박"

아시아투데이 장예림 기자 = 차량호출 플랫폼 ‘타다’를 운영하는 브이씨앤씨(VCNC)는 준고급 택시 서비스 ‘타다 프리미엄’이 이행 보증금 없이 서울시 택시 인가를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서울시 인가에 따라 타다 프리미엄 출시가 임박한 것으로 보인다. 타다 프리미엄은 택시와 협력하는..

2019-06-11 14:39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