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05. 2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6℃

도쿄 22℃

베이징 18.9℃

자카르타 28℃

[칼럼] 저축의 역설과 선심성 예산

자칭 경제전문가들이 “소비는 국민소득에서 매우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어서 소비자들이 소비를 줄이고 저축을 늘리게 되면 경제에 엄청난 문제가 발생한다”거나 “민간의 소비가 줄어들 기미가 있으면 정부가 세금보다 더 많은 재정지출을 해서라도 민간의 줄어든 소비를 벌충해주어야 한다”고..

2019-05-06 18:11

[칼럼] 현실과 거리있는 새 ‘강사법’ 유감

올해 8월부터 국내 각 대학에는 새로운 ‘강사법’이 적용된다. 강사법은 교원의 지위를 보장하고, 이용기간을 1년 이상 보장하며, 4대 보험과 방학 중에도 임금을 지불한다는 게 내용의 골자다. 2011년부터 한 대학강사의 자살로 강사의 지위를 보장하기 위한 움직임이 있었으나 이제..

2019-05-03 06:00

[칼럼] 정치혐오증과 양비론, 그따위 것은 없다!

지난 4월 ‘미국’에 대한 할리우드 영화 두 편이 국내 상영됐다. 한 편은 조던 필 감독의 ‘어스’이고 다른 작품은 아담 맥케이 감독의 ‘바이스’이다. 먼저 전작은 판타지 공포 형식을 취하며, 다양한 상징코드를 숨겨놓음으로써 관객과 지적 게임을 유도하는 한편의 우화라고 할 수..

2019-05-02 07:01

[칼럼]차세대 보안의 핵심은 '3D 얼굴인식 기술'

직장인들이 삼삼오오 모여 식사를 하고 한 사람이 스마트폰으로 간편결제를 하면 각자 송금 앱으로 입금해주기로 한다. 점심시간에 흔히 볼 수 있는 모습이다. 최근 한국은행이 발표한 연구조사에 의하면, 모바일 간편결제 및 송금 서비스의 하루 평균 이용금액은 2018년 2075억원으로..

2019-04-30 09:00

[칼럼] 원전해체산업의 전제조건

2주 전 정부는 원전해체산업을 미래 먹거리로 육성하는 내용의 원전해체산업 육성전략을 발표했다. 2035년까지 세계시장 10% 점유를 목표로 초기시장 창출, 전문 강소기업 육성, 글로벌 시장 진출, 제도기반 구축 등 4대 전략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겠다는 내용이다. 가장 관심을 끌었..

2019-04-29 18:15

[데스크 칼럼]박삼구 회장, 권토중래(捲土重來)하기를

“지금 택시로 쓸 수 있는 차종이 포드와 시보레 두 종류가 있는디, ‘시보레’보담은 포드가 조금 쌉니다. 포드를 산다하더라도 대당 8만원 정도 한답디다.”“워메. 그놈의 차값이 육실허게도 비싸네. 쌀이 천오백석이네요. 나가 지금 돌릴 수 있는 돈이 10만원 정도배끼 안될 것..

2019-04-29 06:00

[칼럼] 이낙연 총리 쿠웨이트 방문, '한국기업 적극진출 기회'

오는 6월 11일 한국과 쿠웨이트는 수교 40돌을 맞는다. 이를 계기로 오는 4월 30일부터 5월 3일까지 이낙연 국무총리가 쿠웨이트를 방문한다. 이번 방문은 수교 이후 발전해 온 두 나라 간 우호협력 관계를 뜻깊게 기념하면서 새롭게 도약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라..

2019-04-28 14:56

[칼럼] 카르페 디엠!

절대권력의 독재자 빅브라더(Big Brother)는 텔레스크린이라는 양방향 송수신 영상장치로 국민의 사생활을 철저히 감시하면서, 조작된 정보로 개인의 의식과 사상까지 획일적으로 통제한다. 빅브라더가 이끄는 진실부(Ministry of Truth)에서 기록변조를 담당하는 주인공..

2019-04-26 06:30

[칼럼] '지구 반대편의 친구 칠레' 한국을 찾다

세바스티안 피녜라 칠레 대통령이 오는 28~29일 한국을 국빈 방문한다. 2012년 3월 서울 핵안보정상회의 계기에 방한한지 7년 만이다. 문재인 대통령 취임 이후 처음 방한하는 중남미 정상이라는 점에서 그 의미가 남다르다.칠레는 우리 국민들에게 와인으로 가장 많이 알려져 있다..

2019-04-25 22:07

[데스크칼럼]태산이 무너진다! 철인이 스러진다!

# 73세의 공자가 죽기 일주일 전 문병을 온 제자 자공에게 이렇게 말했다.“태산이 무너지는가! 대들보가 부러지는가! 철인은 스러지는가!(泰山壞乎!梁柱?乎!哲人萎乎!)”아들 공리와 애제자 안연과 자로가 먼저 죽은 것을 슬퍼한 나머지 쇠약할대로 쇠약해진 공자의 마지막 탄식이었다..

2019-04-25 06:00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