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11. 18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

도쿄 19.8℃

베이징 1.1℃

자카르타 32.4℃

[뉴스깊이보기]"南 시설 싹들어내라"···남북, 파국·반전 기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금강산 내 남측 시설 철거를 지시한 사실이 23일 북한 매체를 통해 전해지면서 향후 남북관계를 포함해 한반도 정세에 미칠 영향에 관심이 쏠린다.김 위원장이 ‘남측과 협의’를 언급한 만큼 꽉 막힌 남북 간 소통 채널을 다시 열 기회가 만들어질 것이라는 기대와 함께 남북 교류협력의 상징인..

2019-10-23 18:56

금강산에 장금철·최선희 데려간 김정은...한·미에 동시신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한국 기업이 투자한 금강산 관광지구 시설에 대해 전격 철거를 지시하면서 금강산을 통한 남북 경협에 빨간불이 켜졌다. 한국 정부와 합의한다는 조건을 달아 남북 대화 재개에 대한 기대감도 나오지만 전망은 불투명한 상황이다.이상민 통일부 대변인은 23일 정례브리핑에서 김 위원장이 ‘남측과 합..

2019-10-23 18:29

김정은 "금강산 남측시설 싹 들어내야...북한식으로 새로 건설"(1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금강산 관광 시설을 시찰하고 “보기만 해도 기분이 나빠지는 너절한 남측시설들을 남측의 관계 부문과 합의해 싹 들어내야 한다”고 말했다. 북한 노동신문은 23일 김 위원장이 “금강산의 자연경관에 어울리는 현대적인 봉사시설들을 우리 식으로 새로 건설해야 한다”며 이렇게 말했다고 전했다.김..

2019-10-23 06:59

김정은 "금강산에 남녘동포들 오겠다면 언제든지 환영" (속보)

김정은 "금강산에 남녘동포들 오겠다면 언제든지 환영" (속보)

2019-10-23 06:18

김정은 "보기만 해도 기분 나쁜 금강산 남측시설 싹 들어낼 것" (속보)

김정은 "보기만 해도 기분 나쁜 금강산 남측시설 싹 들어낼 것" (속보)

2019-10-23 06:18

김정은, 금강산 현지지도…"남에게 의존했던 선임자들 매우 잘못" (1보)

김정은, 금강산 현지지도…"남에게 의존했던 선임자들 매우 잘못" (1보)

2019-10-23 06:17

북한, '함박도 초토화' 해병사령관 발언에 "연평도 벌써 잊었나?" 비난

북한의 선전매체가 최근 국회 국방위원회 해병대사령부 국정감사에서 ‘유사시 함박도를 초토화할 계획을 세웠다’고 밝힌 이승도 해병대사령관을 비난했다. 우리나라에서 함박도 관활권 논란이 불거진 이후 북한이 직접 함박도를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대남 선전매체 우리민족끼리TV는 지난 19일 홈페이지에 올린 ‘연평도..

2019-10-20 16:48

김정은, 백마 타고 백두산 올라...건설 현장 시찰, 자력갱생 강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백마를 타고 백두산과 양강도 삼지연군 건설 현장을 방문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6일 보도했다.통신은 이날 김 위원장이 “백두의 첫눈을 맞으며 몸소 백마를 타고 백두산정에 올랐다”고 전했다.김 위원장은 건설 현장에서 대북 제재를 비판하며 “지금 나라의 형편은 적대세력들의 집요한 제재와 압살..

2019-10-16 09:13

축구 월드컵예선 남북 평양 경기, 북한 DVD 영상 제공하기로

오늘(15일) 오후 5시30분 평양에서 열리는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남북한 축구 경기 영상이 DVD에 실려 한국 대표단에 전달될 것으로 보인다.통일부 당국자는 15일 “북한측이 경기영상 DVD를 우리 대표단이 평양을 떠나기 직전 제공하기로 약속했다”고 밝혔다.우리 대표단은 DVD를 안고..

2019-10-15 11:46

북한 김수길, 중국 군사위 주임과 회담..."피로써 맺은 북·중 친선관계"

북한과 중국의 고위 군사 관계자들이 평양에서 만나 회담을 하고 북·중 군사 협력을 논했다고 북한 조선중앙통신이 15일 전했다.통신에 따르면 김수길 북한군 총정치국장은 14일 방북한 먀오화(苗華) 중국 공산당 중앙군사위원회 정치공작부 주임과 회담을 했다. 김 국장은 먀오 주임에게 북·중 친선이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2019-10-15 07:57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