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켠, 아이스버킷챌린지 일침 사과 후 동참 “제 생각이 짧았습니다…힘내세요”
2019. 08. 22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6℃

도쿄 23.4℃

베이징 21.7℃

자카르타 26.6℃

이켠, 아이스버킷챌린지 일침 사과 후 동참 “제 생각이 짧았습니다…힘내세요”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4. 08. 21. 16: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켠, 아이스버킷챌린지 일침 사과 후 동참 "제 생각이 짧았습니다…힘내세요" /사진=이켠 인스타그램

아이스 버킷 챌린지 열풍에 일침을 가했던 이켠이 사과의 뜻을 표하며 캠페인에 동참했다.


이켠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전하고자했던 의도와는 다르게 뜻이 잘못 해석한 분들이 많았던 것 같네요. 일단 불쾌하게 전해졌다면 먼저 사과의 말을 전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이어 "취지는 모든 분들처럼 루게릭병을 앓고 있는 환자분들과 가족분들에게 응원과 성원을 기원하려는 마음이었습니다. 제 생각이 짧았습니다. 반성하고 있습니다. 검색보다는 경험이고, 짧은 제 소견이었습니다. 파이팅입니다"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영상 속 이켠은 의자에 앉아 "힘내세요"라고 외친 후 차가운 물세례를 받았다.


앞서 이켠은 이날 오전 자신의 트위터에 "그래 좋다 마음만큼은 인정. 유행처럼 아이스버킷 동영상이 올라온다. 근데 루게릭병에 관해서 알고들 하는 건가? 차가운 얼음물이 닿을 때처럼 근육이 수축하는 고통을 묘사한 건데. 다들 너무 재미삼아 즐기는 거 같아. 그럴거면 하지마"라는 글을 게재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켠 아이스 버킷 챌린지 동참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아이스버킷챌린지 시간이 갈수록 변질 돼가지만 맞는 말 하신 겁니다" "이켠 파이팅" "아이스버킷챌린치 동참 멋져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