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관용 도지사 가자마다대학 명예 행정학 박사 학위 수여
2019. 08. 22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6℃

도쿄 23.4℃

베이징 21.7℃

자카르타 26.6℃

김관용 도지사 가자마다대학 명예 행정학 박사 학위 수여

문봉현 기자 | 기사승인 2015. 09. 01. 17: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제2의 새마을운동 지도자로 인정
새로운 농업소득 창출모델 제시..우수농산물 인도네시아에 보급
대구 문봉현 기자 = 김관용 도지사는 1일 가자마다대학본부 대회의실에서 총장, 족자카르타 주지사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명예 행정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가자마다대학이 명예 행정학 박사 학위를 수여하게 된 배경은 현재까지 인도네시아의 도시개발과 연계된 농촌사회개발의 실패로 농업분야 개발이 저조한 상태에서 새로운 농촌개발모델로 한국의 새마을 운동 도입을 추진 중에 있다.

이러한 가운데 새마을 운동 창시자인 박정희 전 대통령 이후 새마을 운동을 UN과 함께 공공정책에 도입해 가난과 빈곤을 퇴치하는 등 새마을 운동 세계화에 이바지한 김 지사를 제2의 새마을 지도자로 인정했으며 또 대한민국 유일의 6선 지도자로 국가와 지방자치발전에 기여한 공로와 마을영농 공동체 육성, 농민사관학교를 통한 전문 CEO양성 등 새로운 농업소득 창출모델을 제시하고 한국의 우수농산물인 인삼, 딸기 등을 인도네시아에 보급하기 위해 노력한 점 등을 높이 평가했다.

이날 명예 행정학 박사 수락연설에서 김지사는 “오늘 명예학 박사를 받게 된 것은 국가발전과 새마을운동 세계화를 통해 인류공영에 기여하고자 하는 노력과 성과를 인도네시아 석학들이 인정해 준 덕분이다”라고 말하고 “명예학 박사 수여를 계기로 인도네시아와 대한민국이 더 나은 미래를 위해 함께 나가야 할 과제가 무엇인지 다시 한번 깊이 생각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한편 국립 가자마다대학교는 학생수가 5만여 명, 교수가 2천 5백 명 등으로 인도네시아 전체 제1순위 대학으로 조코위도도 대통령 등 많은 국가지도자를 배출했으며 특히 개교 이래 100년 동안 수카르노 인도네시아 초대 대통령, 푸미폰 태국 국왕, 시아누크 캄보디아 국왕등 주로 국가 원수 급 인사에게 명예박사 학위를 수여 해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