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거래소, 베트남 증시시스템 구축 프로젝트 계약

거래소, 베트남 증시시스템 구축 프로젝트 계약

김보연 기자 | 기사승인 2016. 10. 19. 13:32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61019132223
한국거래소는 19일 베트남에서 호치민거래소와 ‘베트남 차세대 증권시장인프라 구축 프로젝트’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프로젝트는 베트남 호치민, 하노이 두 개의 증권거래소와 예탁기관에 필요한 전체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으로, 약 2년에 걸쳐 인프라를 개발할 예정이다. 이 인프라에는 자본시장 운영에 필요한 매매체결, 시장정보, 시장감시, 청산결제 및 예탁·등록 등의 기능이 포함된다.

거래소 측은 “이번 프로젝트는 베트남 재무부가 심혈을 기울여 온 정부 사업으로, 향후 베트남 자본시장의 발전에 중추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또 한국 금융 산업의 베트남 진출에도 크게 기여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거래소는 2007년 말레이시아를 시작으로 캄보디아, 라오스, 필리핀, 태국, 우즈벡, 아제르바이잔, 베트남 등 총 8개국을 대상으로 14개 IT시스템을 수출한 바 있다. 이 밖에 중동, 남미 지역 진출도 적극 검토 중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