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반도체 패키징업체 ‘스태츠칩팩코리아’ 준공...인천공항內 공장 증설
2018. 08. 1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

도쿄 24.1℃

베이징 24.7℃

자카르타 24℃

반도체 패키징업체 ‘스태츠칩팩코리아’ 준공...인천공항內 공장 증설

박은영 기자 | 기사승인 2016. 11. 27. 09:59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세계적인 기업 증설로 지역경제 활성화...수출확대효과 32조9000억
(161125)스테츠칩팩 코리아 준공식(7796)-2000px
유정복 인천시장이 25일 영종도에서 열린 ‘스태츠칩팩 신공장 준공식’에서 김원규 스태츠칩팩코리아 대표이사 등 내빈들과 준공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다.
외국계 제조업체로는 처음으로 인천공항 자유무역지역에 진출한 글로벌 반도체 패키징 및 테스트 기업인 스태츠칩팩코리아가 공장 증설공사를 마치고 지난 25일 준공식을 열었다.

27일 인천시에 따르면 스태츠칩팩코리아는 지난 2014년 중구 영종도에 입주한 후 인천지역의 수출을 주도하는 대표적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최근 반도체패키징 시장은 사물인터넷 등과 같이 더 얇고 소형화 된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 이에 따라 다양한 시스템 반도체와 여러 수동소자들을 통합해 패키징하는 것이 제품 소형화를 위한 핵심 기술로 향후 성장률이 가장 높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스태츠칩팩코리아의 첨단 SIP(System-in-Package)산업은 기존 반도체 패키징 비즈니스를 뛰어넘어 IoT, Network, Mobile 등 활용분야가 다양한 비즈니스영역으로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 확고한 선두를 유지하게 될 전망이다.

또 반도체 전 후공정 업체 등에 대한 직접 생산유발효과는 10년간 총 56조5000억원, 그리고 수출확대효과는 총 32조9000억원에 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천시는 이로 인해 올 해말까지 약 800명의 고용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2025년까지 약 2000명의 고용창출이 예상되어 일자리정책에도 크게 공헌하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이 날 준공식에는 유정복 시장과 제갈원영 시의회의장, 정일영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이영근 경제자유구역청장, 김원규 스태츠칩팩코리아 대표이사를 비롯해 100여명의 관계자들이 자리를 함께 했다.

유정복 시장은 “스태츠칩팩코리아가 자유무역지역 내 앵커시설로 자리 잡아 영종지역은 물론 인천의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뿐 아니라 ‘세계적 반도체 패키징 및 테스트 메카’로서 인천의 위상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인천경제자유구역에는 스태츠칩팩코리아·중국 JCET스태츠칩팩(영종), 미국 앰코테크놀러지·에이원머신·일본 TOK(송도) 등 5개 글로벌 반도체 업체가 투자하면서 국내 반도체산업의 중심으로 떠오르고 있다.

특히 반도체 후공정 세계 4위 업체인 스태츠칩팩코리아에 이어 2, 3위 업체인 앰코테크놀러지와 JCET스태츠칩팩이 생산시설 건설을 끝내고 입주하면 고용창출과 수출증가 등 지역경제가 활기를 띨 것으로 기대된다.
1480048907
스태츠칩팩 신공장 준공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

AT영상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