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ft
right
left
right

5 /

황교안 대통령권한대행 “연말연시에도 AI 확산방지 총력대응”

최태범의 기사 더보기▼ | 기사승인 2016. 12. 31. 10:30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E-Mail 댓글     Font Big Font small Print

2016123001003641200206391
황교안 대통령권한대행/제공=연합뉴스
아시아투데이 최태범 기자 = 황교안 대통령권한대행은 31일 “연말연시 분위기에도 흔들림 없이 AI 확산방지에 총력 대응해 주실 것을 다시 한 번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황교안 대통령권한대행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민관합동 조류인플루엔자(AI) 일일점검회의’에서 “올해 마지막 날까지도 AI 방역 활동에 여념이 없는 여러분들의 수고가 많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황교안 대통령권한대행은 특히 AI 재발 방지를 강조하며 “AI 발생 지역은 살처분을 과감하고 신속하게 완료하고, 철저한 매몰지 관리와 농장의 청결 유지 등 꼼꼼한 사후관리로 추가 AI 발생요인을 선제적으로 차단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AI 의심건수는 감소 추세이나, AI가 발생한 시·군에서 반복해서 나타나고 있다”면서 “어제 고양이가 AI에 감염된 사례가 발생하고 있어 AI 방역에 자그마한 틈이라도 생기지 않도록 각별히 유념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대규모 가금단지는 물론 소규모 농가도 소독 철저, 출입차량 제한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도록 해야 한다”며 “AI 방역전문가 컨설팅, 사전 매몰지 준비, 방역 대체인력 확보 등 선제적인 방역조치를 준비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교안 대통령권한대행은 마지막으로 “AI 방역현장에서 안전수칙은 AI 확산방지와 방역인력의 안전을 위해 매우 중요하므로 철저하게 준수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bum@asiatoday.co.kr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