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ft
right
left
right

5 /

2017. 07. 24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8℃

도쿄 31.4℃

베이징 29℃

자카르타 31.2℃

친구 폭행하고 위협해 50억원 훔친 3인조 강도 구속

이철현의 기사 더보기▼ | 기사승인 2017. 02. 16. 23:46
  • facebook
  • twitter
  • kakao story
  • E-Mail
  • 댓글
  •     
  • Font Big
  • Font small
  • Print
검찰, 우병우 수석 아들 의혹 관련 서울지방경찰청 압수수색
/사진=송의주 기자 songuijoo@
아시아투데이 이철현 기자 = 서울지방경찰청은 16일 친구를 흉기로 위협해 금품을 훔친 혐의(특수강도)로 유모씨(45)와 후배 강모씨(39), 오모씨(39)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달 9일 오후 5시께 경기도 남양주의 한 아파트에서 유씨의 친구 A씨(45)를 협박해 돈을 뺏은 혐의를 받고 있다.

유씨는 사회에서 만난 후배 강씨와 오씨에게 “친구가 불법으로 돈을 많이 벌었는데 빼앗는 것을 도와주면 2억원씩 주겠다”고 제안하면서 범행을 모의했다.

유씨는 A씨에게 전화를 걸어 “빌린 돈 갚겠다”며 만나자고 얘기했고 이후 만난 A씨를 폭행, 양손과 양발을 묶고 1시간 동안 현금 보관장소를 말할 것을 종용하며 흉기로 위협했다.

이들은 A씨가 밝힌 장소에서 50억원을 발견해 여행용 캐리어 6개에 나눠 담아서 도망쳤다.

이들의 범행은 A씨가 처벌을 감수한 채 경찰에 모든 사실을 털어놓으면서 드러났다.

경찰은 이들이 캄보디아로 도망쳤다가 돈을 가져 가기 위해 잠깐 귀국한 틈을 놓치지 않고 검거했다.

A씨도 도박개장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경찰은 11억6000만원을 압수한 한편 나머지 돈의 행방을 추적 중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amaranth2841@asiatoday.co.kr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