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홍준표 “진보 좌파 집권하면 나라 거덜난다”

홍준표 “진보 좌파 집권하면 나라 거덜난다”

맹성규 기자 | 기사승인 2017. 04. 21. 10:25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홍준표 해군2함대 안보17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가 지난 20일 오후 경기 평택 해군2함대를 찾아 보훈 안보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 사진 = 이병화 기자photolbh@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통령 후보는 21일 “탄핵 사태를 겪으면서 다시 진보 좌파 정권으로 나라가 넘어가면 안보 문제뿐 아니라 경제 정책에서도 나라가 거덜 난다”고 말했다.

홍 후보는 이날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무역인과의 간담회에서 종북 세력과 강성 귀족노조, 전교조를 암적인 적폐이자 대한민국의 공적이라고 지적하면서 이같이 말했다.

홍 후보는 “기업을 범죄시하고 증세를 해서 무상으로 나눠주는 복지정책으로 나라가 제대로 될 수 없다”고 지적했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의 ‘공공일자리 81만 개’ 공약에 대해 “그리스식으로 가자는 것이다. 개성공단을 확대하면 우리나라 기업이 개성공단으로 다 올라갈 텐데 그건 대한민국 일자리 창출이 아니라 북한 청년 일자리 창출”이라면서 “자기가 집권하면 전쟁이 없다고 했다. (북한에) 돈을 갖다 주니까 전쟁이 없을 것”이라고 비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