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ft
right
left
right

5 /

2017. 05. 30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2℃

도쿄 20.3℃

베이징 21.8℃

자카르타 27.4℃

‘히트다 히트’ 폭스바겐, 수입차 중고 경매시장 인기도 1위

최현민의 기사 더보기▼ | 기사승인 2017. 05. 20. 06:00
  • facebook
  • twitter
  • kakao story
  • E-Mail
  • 댓글
  •     
  • Font Big
  • Font small
  • 뉴스듣기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Print
수입차 브랜드별 인기도
아시아투데이 최현민 기자 = 국내 중고차 경매 시장에서 가장 인기가 높은 자동차는 폭스바겐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최근 4개월 간 중고차 경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로, 폭스바겐이 디젤게이트 전 수준의 중고차 인기도를 이미 회복한 것으로 분석된다.

20일 내차팔기 경매서비스 헤이딜러에 따르면 수입차 브랜드 별 중고차 경매 데이터 분석결과 중고차 구입을 원하는 사업자가 가장 선호하는 브랜드는 폭스바겐으로, 차량 1대당 평균 10.6명의 중고차 딜러가 응찰에 참여했다.

2위는 렉서스(10.3명), 3위는 미니(9.7명) 였으며, 그 뒤로 인피니티(9.2명), 포드(9.1명), 혼다(9.1명), 아우디(9.1명), 벤츠(9.0명), 지프(8.8명) 순이었다.

한동안 중고차 경매에서 인기도 1위를 지켜오던 폭스바겐은 디젤게이트 여파 이후 인기도가 급락했다. 하지만 지난말부터 빠른 속도로 회복세를 보이면서 18개월 만에 1위를 재탈환했다.

헤이딜러 관계자는 “전국 수 백명 중고차 딜러가 참여하는 중고차 경매 특성 상 폭스바겐 중고차에 대한 소비자의 구매의사가 회복되었다고 볼 수 있다”며 “평택항 재고 차량이 독일로 돌아간 것도 긍정적인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한편 폭스바겐코리아는 현재 티구안, 파사트 등의 차종에 대해 신차 판매 재인증을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bbaromy4@asiatoday.co.kr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