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버지가이상해’ 안효섭, 류화영에 기습 키스 “허락없이 해도 된다며”

‘아버지가이상해’ 안효섭, 류화영에 기습 키스 “허락없이 해도 된다며”

디지털뉴스팀 기자 | 기사승인 2017. 05. 27. 21: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아버지가 이상해’ 안효섭이 류화영에게 키스를 했다. / 사진=KBS2 ‘아버지가 이상해’ 캡처
‘아버지가 이상해’ 안효섭이 류화영에게 키스를 했다.

27일 방송된 KBS2 ‘아버지가 이상해’에서는 박철수(안효섭)와 변라영(류화영)이 비밀연애를 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박철수와 변라영은 회의 중 변라영과 문자메시지를 주고받으며 회의 끝나고 함께 커피를 마시기로 약속했다.

박철수는 공원에서 만난 변라영에게 “왜 굳이 이렇게 멀리까지 나왔어요?”라고 물었고 변라영은 “센터에서 꼭 붙어 다니면 우리 연애하는 거 딱 걸린다니까”라고 말했다.

박철수는 “걸리는 순간 사람들의 입방아에 오르내리기 시작하고 얼마나 귀찮고 짜증나는 일인데요”라는 변라영의 말에 “저는 그냥 좋아서 자랑하고 싶거든요”라고 밝혔다.

연애가 처음인 그는 “앞으로도 제가 모르는 거 있으면 이렇게 알려주세요. 제가 습득력이 빨라서 잘 배우거든요”라고 전했다.

변라영은 박철수 옆에 바짝 붙어 앉아 손을 잡으며 “‘손잡아도 됩니까, 뽀뽀해도 됩니까’ 굳이 이런 거 안 물어봐도 된다고요. 연애 초보들이 물어보길래”라고 가르쳐줬다.

박철수가 변라영의 손을 꽉 잡자 변라영은 “잘했어요”라고 칭찬했고 박철수는 변라영의 입술을 뚫어지게 쳐다본 후 키스를 했다.

당황한 변라영의 표정을 보고 박철수는 “허락 없이 해도 된다며”라고 말했고 변라영은 “습득력 진짜 빠르네요”라며 환하게 웃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