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2017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 한국, 폴란드 3-1로 제압하며 ‘단독 선두’

‘2017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 한국, 폴란드 3-1로 제압하며 ‘단독 선두’

방정훈 기자 | 기사승인 2017. 07. 17. 06:48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그룹 1위로 도약…18일 귀국해 수원 3주차 경기 대비
4
‘2017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에 참석하기 위해 출국을 앞둔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 선수들 /사진=연합
‘2017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에서 한국 여자배구팀이 ‘난적’ 폴란드를 제압하고 4연승을 달성했다.

홍성진 감독이 이끄는 여자배구대표팀은 17일(한국시간) 폴란드 오스트로비에츠 시베엥토크시스키에서 열린 ‘2017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 제2그룹 E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홈팀 폴란드에 세트 스코어 3-1(24-26, 25-23, 25-19, 26-24)로 역전승을 거뒀다.

한국은 불가리아에서 열린 1주 차 경기 카자흐스탄전을 포함해 폴란드에서 열린 2주 차 3경기에서 모두 이겨 4연승을 질주했다.

이로써 승점 3을 얻은 한국은 5승 1패(총 승점 16점)를 거둬 2그룹 12개 팀 중 1위로 껑충 뛰어올랐다.

이날 경기에선 주포 김연경(중국 상하이)이 26점, 김희진(IBK기업은행)이 20점 등 46점을 합작했다.

이와 함께 블로킹 7개를 합작한 양효진(현대건설·11점)과 김수지(IBK기업은행·11점) 센터진도 22점을 보태며 뒤를 받쳤다.
.
한편 2주간의 원정 경기를 마친 한국대표팀은 18일 귀국해 21일부터 사흘간 경기도 수원시 수원체육관에서 열리는 3주차 경기를 준비한다.

수원에서 열리는 H조 3주 차 경기에서 한국은 폴란드, 콜롬비아, 카자흐스탄과 대결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