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ft
right
left
right

5 /

2017. 12.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4℃

도쿄 2.6℃

베이징 -1.7℃

자카르타 26℃

[PLAY▶이슈] ‘샤이니’ 온유 성추행 입건, SM·피해 여성 엇갈린 입장 “오해 VS 두 번이나...”

이홍근 기자 | 기사승인 2017. 08. 12. 21:25
  • facebook
  • twitter
  • kakao story
  • E-Mail
  • 댓글
  •     
  • Font Big
  • Font small
  • 뉴스듣기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Print
'샤이니' 온유, 성추행 혐의 입건

 

아시아투데이 이홍근 기자 = 인기 아이돌그룹 샤이니 멤버인 온유(28·본명 이진기)가 12일 클럽에서 여성을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이날 오전 7시10분께 강남의 한 유명 클럽에서 20대 여성의 신체 일부를 2∼3차례 만진(강제추행) 혐의로 온유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술에 취한 상태에서 춤을 추다가 주변 사람과 의도치 않게 신체 접촉이 발생해 오해를 받아 경찰에서 조사를 받았다"며 "상대방도 취중에 일어날 수 있는 해프닝임을 인지했고, 이에 모든 오해를 풀고 어떠한 처벌도 원하지 않는다는 고소 취하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피해 여성은 채널A와의 인터뷰를 통해 "정확하게 여기에(특정 부위에) 닿았다. 처음에 순간적으로 그러니까 그러려니 했는데 두 번째 똑같은 느낌이 또 들었다"며 오해가 아님을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경찰에 제출했다는 고소취하서도 피해 여성이 아닌 이 씨 측 변호인이 대신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성추행 사건은 친고죄가 아닌만큼 수사를 계속할 방침입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