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원주기업도시 화제, 왜? ‘로또 청약’급 인기…경쟁률 236.9대 1
2018. 07. 1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4℃

도쿄 33.2℃

베이징 27.3℃

자카르타 31.2℃

원주기업도시 화제, 왜? ‘로또 청약’급 인기…경쟁률 236.9대 1

디지털뉴스팀 기자 | 기사승인 2017. 09. 14. 11:40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원주기업도시/사진=홈페이지
원주기업도시가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14일 포털사이트에는 원주기업도시가 등장했다. 이 같은 배경에는 13일 오전부터 시작된 원주기업도시의 청약으로 인한 것으로 보인다.

원주기업도시의 이번 청약 경쟁률은 236.9대 1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로또청약'으로 불리며 인기를 모으고 있다.

원주기업도시의 점포 겸용 단독주택용지에 당첨될 경우 5000만원 이상의 이득을 챙길 수 있어 부동산 시장에서는 더 인기가 높아질 전망이다.

한편 원주기업도시는 올해 연말까지 주거전용, 전포겸용 단독주택용지, 근생, 주차장용지 등 333개의 필지를 공급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