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01. 18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8.4℃

도쿄 8℃

베이징 -4.8℃

자카르타 25.4℃

[신년사] 이형희 SK브로드밴드 사장 ‘B tv 콘텐츠 경쟁력 지속 강화’ 주문

김민석 기자 | 기사승인 2018. 01. 02. 14:55
  • facebook
  • twitter
  • kakao story
  • E-Mail
  • 댓글
  •     
  • Font Big
  • Font small
  • 뉴스듣기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Print
이형희 SK브로드밴드 사장은 신년사를 통해 2일 “핵심 플랫폼인 B tv의 콘텐츠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자”고 독려했다.

구체적으로 인공지능(AI)·음성인식 등 신기술을 활용해 고객이 체감하는 가치를 향상시킨다는 계획이다. 또한 “유통구조 혁신을 지속하고 홈앤서비스 역량을 강화함으로써 홈과 기업고객을 고수익 중심으로 바꾸어 내실 있는 성장을 이뤄나가자”고도 말했다.

이 사장은 신규사업의 성장도 강조했다. 그는 “옥수수는 모바일 콘텐츠 경쟁력을 바탕으로 수익모델을 견고히 해 국내 대표 프리미엄 OTT 서비스로 확고하게 자리매김했다”며 “기업사업은 ICT 시장 진입을 본격적으로 확대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창출을 통해 성장 정체를 돌파하자”고 말했다.

일하는 방식의 변화도 주문했다. SK그룹 내 미디어 사업의 주체로서 조직 간 벽을 뛰어 넘는 협업과 공유가 그 어느 때보다도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이 사장은 “자회사인 홈앤서비스와 SK스토아까지 아우르는 통합적인 협력 체계 강화는 물론, 그룹 내 ‘ICT 패밀리 회사’인 SK텔레콤, SK플래닛 등 관계사 간 보다 활발한 협업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