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영록 농식품부 장관, “농업 대변신 원년 되도록 노력”
2018. 09. 2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8℃

도쿄 19.6℃

베이징 22.4℃

자카르타 31.4℃

김영록 농식품부 장관, “농업 대변신 원년 되도록 노력”

조상은 기자 | 기사승인 2018. 01. 03. 11:29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영록 농식품부 장관 (1)
김영록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올해 농업의 대변신 원년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김영록 장관은 3일 세종청사 기자실을 찾아 “농정개혁에 박차를 가하고 있고, 한걸음 더 나아가 농업의 변신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 장관은 “농업계는 변화와 변신이 이뤄지고 있고, 이를 기폭제로 삼아 앞으로 다가올 미래를 대비하는 농업의 변신과 변화의 원년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영록 장관은 “농업계도 변화를 받아들이고 선도 할 수 있는 준비와 대변신이 필요하다”면서 “농업의 변화와 혁신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무허가 축사 문제도 안전과 질병 문제 포함해 근본적 대책이 필요하다”고 밝힌 뒤 “과거 관행적 축산에서 벗어나 시대 변화에 맞추면서 질병과 위생으부터 안전한 축산을 이룰 수 있는 근본적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