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JTBC ‘뉴스룸’ 정봉주, 안철수에 “상대로 보지 않는다” 돌직구

JTBC ‘뉴스룸’ 정봉주, 안철수에 “상대로 보지 않는다” 돌직구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8. 01. 04. 07: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뉴스룸 캡처
JTBC '뉴스룸'에 출연한 정봉주가 손석희 앵커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3일 방송된 '뉴스룸'에서 정봉주 전 의원은 "안 대표를 우습게 본다. 상대로 보지 않는다"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정 전 의원은 또 “안 대표는 ‘왜 사면했습니까’라고 묻기 전에 제가 감옥에 갈 수 밖에 없었던 이유를 먼저 얘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날 정 전 의원은 이명박 전 대통령의 다스 실소유주 의혹과 관련해 “다스 120억 비자금 횡령과 최근 제보가 들어왔다는 200억에 대해 검찰이 수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손석희 앵커는 “나름 큰 근거가 있다라는 말씀이신데, 증언입니까 물증입니까?”라고 질문했다. 정봉주 전 의원은 “증언, 물증. 둘 다”라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