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남북, 4대4 대표 1시간 접촉…후속접촉 협의키로

남북, 4대4 대표 1시간 접촉…후속접촉 협의키로

허고운 기자 | 기사승인 2018. 01. 09. 16:17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남북 고위급회담
9일 남북 고위급회담이 판문점 남측 평화의 집에서 열렸다.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한 북측 대표단이 오전 회의를 마친뒤 북측으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9일 판문점에서 열리고 있는 남북고위급회담에서 수석대표를 제외한 나머지 대표 4명이 참석하는 접촉이 1시간 동안 열렸다.

남북은 이날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오후 2시30분부터 3시30분까지 4대 4 접촉을 진행했다.

우리 측에선 천해성 통일부 차관과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 안문현 국무총리실 심의관, 김기홍 평창 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 조직위원회 기획사무차자 등 4명이 참석했다.

북측에서는 전종수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 부위원장, 원길우 체육성 부상, 황충성 조평통 부장, 리경식 민족올림픽조직위원회 위원 등 4명이 참석했다.

남북 수석대표인 조명균 통일부 장관과 리선권 조평통 위원장은 이번 접촉에 참여하지 않았다.

4대 4 접촉에서는 공동보도문 조율 작업을 진행한 것으로 보인다. 남북은 연락관을 통해 두 번째 대표접촉 일정을 협의키로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