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장기용 측 “이예나와 이미 헤어진 상태, 작품에 집중할 수 있도록 응원 달라”(공식입장)

장기용 측 “이예나와 이미 헤어진 상태, 작품에 집중할 수 있도록 응원 달라”(공식입장)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18. 01. 12. 12:11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장기용 이예나 결별

배우 장기용과 이예나가 결별했다.


장기용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12일 "확인결과 이미 헤어진 상태다. 지금은 배우가 촬영 중인 작품에 집중할 수 있도록 응원해 주시면 고맙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장기용과 이예나가 현재 1년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사람은 해외를 여행하는 등 주변을 의식하지 않으면 사랑을 키워왔다.


한편 모델출신인 장기용은 지난 2014년 '괜찮아, 사랑이야' '천년 째 연애 중' 등에 출연하며 연기자로서 얼굴을 알렸다. 특히 지난해 11월 종영된 KBS2 드라마 '고백부부'에 출연하며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예나는 동덕여자대학교 무용과 출신으로, 지난 2004년 MBC 드라마 '단팥빵'으로 데뷔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