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ft
thum thum thum thum
right
left
right

5 / 4

[포토]영하 15도 ‘키 자란 고드름’

정재훈 기자 | 기사승인 2018. 01. 12. 11:10
  • facebook
  • twitter
  • kakao story
  • E-Mail
  • 댓글
  •     
  • Font Big
  • Font small
  • 뉴스듣기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Print
서울 아침 기온이 영하 15도를 기록하는 등 올겨울 가장 추운 날씨를 보인 1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계천 인공폭포에 고드름이 얼어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