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내주 궐련형전자담배 매점매석 점검…취약차주 지원방안 나와
2018. 04. 24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7.8℃

도쿄 18.9℃

베이징 23.2℃

자카르타 28.2℃

내주 궐련형전자담배 매점매석 점검…취약차주 지원방안 나와

김은성 기자 | 기사승인 2018. 01. 13. 11:17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은 올해 첫 금통위 열어
성장률 3%로 올릴지 촉각
혁신성장 옴부즈맨 위촉식
다음 주에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기준금리를 결정하고 올해와 내년 경제 성장률 전망을 제시해 주목된다.

13일 기획재정부 등 경제부처에 따르면 한국은행은 오는 18일 새해 첫 금융통화위원회를 연다. 한은 안팎에서는 기준금리가 연 1.5%로 동결될 것이라는 시각이 우세하다.

이주열 총재는 지난해 11월 금통위에서 금리를 인상한 이래 추가 인상은 신중하게 결정한다는 입장을 유지해 왔다. 이날 관심은 한은이 올해 성장률 전망치를 기존의 연 2.9%에서 3% 이상으로 상향조정할지 모아지고 있다.

한은은 이날 내년 성장률 전망치도 처음으로 공개한다. 같은 날 금융위원회는 취약·연체차주 지원방안을 발표한다. 연체 전후 단계로 나눠 차주별 지원 방향을 내놓을 것으로 예상된다. 시중 자금이 혁신·중소기업 등 생산적 분야로 갈 수 있도록 금융권 자본규제 개선 방안도 나온다.

앞서 15일 금융위는 금융혁신 추진방향을 발표한다. 금융 쇄신과 생산적 금융, 포용적 금융, 경쟁 촉진 등 4대 전략 아래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과제가 담길 예정이다.

기획재정부는 궐련형 전자담배 가격 인상을 앞두고 매점매석행위를 방지하기 위해 15일 부터 3주간 현장점검에 나선다. 새해 들어 정부 혁신성장 드라이브도 본격화될 전망이다.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5일 대한상의에서 혁신성장 옴부즈맨 위촉식을 열고, 인천 스마트공장을 방문해 기업 간담회를 한다. 17일에는 현대차 기술연구소 등을 방문한다. 김 부총리는 18일 경제관계장관회의를 한 뒤 평창 동계올림픽 시설을 둘러볼 예정이다.
캡처
궐련형 전자담배 아이코스 스토어에 전시된 히츠/연합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