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랜드월드 상생경영 실천…정수정 대표, 협력사 방문 애로사항 직접 챙겨
2018. 12. 13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8℃

도쿄 5.8℃

베이징 -1.9℃

자카르타 25.6℃

이랜드월드 상생경영 실천…정수정 대표, 협력사 방문 애로사항 직접 챙겨

김지혜 기자 | 기사승인 2018. 02. 12. 09: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랜드월드 정수정 대표, 동반성장, 상생경영 실천 나선다1
정수정 이랜드월드 대표(왼쪽)가 지난 9일 서울에 위치한 협력업체들을 직접 방문해 현장의 애로사항과 개선돼야 할 사항들을 듣는 등 상생경영 실천에 나섰다.
이랜드월드가 협력사들의 현장에 직접 방문해 함께 상생과 협력, 동반성장을 다짐하며 상생경영 실천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이랜드월드는 지난 9일 정수정 이랜드월드 대표이사가 서울 지역에 위치한 협력업체들을 직접 방문하며 현장의 애로사항과 개선돼야 할 사항들을 듣고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12일 밝혔다.

정수정 대표는 생산 실무를 담당하는 생산 책임자와 함께 협력사들을 돌아보며 현장에서 바로 개선할 수 있는 사항들은 즉각 조치될 수 있도록 꼼꼼히 챙겼다.

이랜드 관계자는 “패션사업부의 특성상 많은 협력사들과 함께 일을 하기 때문에 상호간의 신뢰와 믿음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오랜 시간 함께 협력해온 우리 협력사들이 함께 성장하고 나아갈 수 있도록 점검하고 돌아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랜드월드는 협력사들과 함께 지속적인 상생과 동반 성장을 통해 ‘함께 일하고 싶은 기업’ 이 될 수 있도록 현장 방문 일정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계획이다.

한편 이랜드월드는 설을 앞두고 100여 곳의 협력업체의 결제 대금 73억원을 기존 지급일 보다 1주일 앞당긴 13일에 일괄 현금으로 조기 지급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