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명균 장관, 설 맞아 이산가족 방문…설날엔 임진각서 합동제례
2018. 08. 1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8℃

도쿄 27.4℃

베이징 27.6℃

자카르타 32.6℃

조명균 장관, 설 맞아 이산가족 방문…설날엔 임진각서 합동제례

허고운 기자 | 기사승인 2018. 02. 13. 13:14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설을 맞아 이산가족을 방문위로하고 망향경모제에 참석할 계획이라고 통일부가 13일 밝혔다.

조 장관은 13일 오후 서울시 동대문구에 거주하는 이산가족 박옥순(94)씨를 찾아 북에 두고 온 형제에 대한 그리움을 위로한다. 박씨는 함경북도 성진(현재의 김책시) 출신으로 1·4 후퇴 때 어머니, 형제들과 생이별했다. 가족에 대한 그리움을 달래기 위해 이북5도청에서 지원하는 함경북도부녀회 합창단에 참여하고 있다.

조 장관은 설 당일은 16일 오전 11시 이산가족 1000여명이 참석하는 가운데 임진각 망배단에서 개최되는 ‘제34회 망향경모제’에 참석한다. 조 장관은 임진각을 찾은 이산가족들과 함께 합동 제례를 드리고, 이산의 아픔을 위로하면서 이산가족 상봉이 조속히 이뤄지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임을 말할 예정이다.

통일부는 “올해에도 이산가족 초청 행사를 각 지역별로 15회 개최해 고령 이산가족들을 위로하고 이산가족 정책에 대한 공감대 확산을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

AT영상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