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ft
right
left
right

5 /

‘2018 가온차트 K-POP 어워드’ 젝스키스 이재진, 수상 태도 논란 “우리 무슨 상 받았지?”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8. 02. 15. 00:00
  • facebook
  • twitter
  • kakao story
  • E-Mail
  • 댓글
  •     
  • Font Big
  • Font small
  • 뉴스듣기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Print
'2018 가온차트 K-POP 어워드' 젝스키스 이재진, 수상 태도 논란 "우리 무슨 상 받았지?" /이재진, 2018 가온차트 K-POP 어워드 젝스키스, 사진=V라이브 캡처
'2018 가온차트 K-POP 어워드' 젝스키스 이재진이 수상 태도 논란에 휩싸였다.

14일 오후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는 '2018 가온차트 K-POP 어워드'가 개최됐다.

이날 젝스키스는 '특별해'로 볼빨간사춘기의 '썸 탈꺼야'를 누르고 올해의 가수상 디지털 음원 부문 9월 1위를 차지했다.

은지원은 "올해 저희가 20주년이 됐다. 의미 있는 한 해를 보낸 것 같다. 앞으로도 우리 팬 여러분들, 대중분들이 좋아하고 사랑해줄 수 있는 음악을 만들도록 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재진은 "상 주셔서 감사하다. 그런데 우리 무슨 상 받은 거지?" 상 주시면 또 올라오겠다"고 말했다.

이재진의 당황스러운 발언에 멤버들은 귓속말을 나눴고, 결국 이재진은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상황을 정리하려 했다.

이재진의 발언에 누리꾼들은 "연예인 취미로 하는 것처럼 보이고 싶은 거야 뭐야", "실시간으로 방송 보면서 내가 제대로 들은 게 맞나 했음", "이재진한테 마이크 주지 마. 대단하다. 자기가 받은 상 이름도 모르고" 등의 반응을 보이며 이재진의 태도를 비난했다.

한편 이날 진행된 '2018 가온차트 K-POP 어워드'에는 트와이스, 헤이즈, 악동뮤지션, 뉴이스트W, 멜로망스, 선미, 워너원, 아이유 등이 무대에 올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