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설 연휴,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아이템 ‘눈길’
2019. 12. 07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

도쿄 7℃

베이징 -1.8℃

자카르타 28℃

설 연휴,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아이템 ‘눈길’

김민수 기자 | 기사승인 2018. 02. 15. 06: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국후지필름_이미지] 포토북
한국후지필름 제공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이 코 앞으로 다가오면서 많은 사람들이 귀성길에 오를 준비로 분주하다. 특히 오랜만에 한 자리에 모이는 가족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 위해 고민하는 사람들이 늘고있다. 온 가족이 함께 재미있는 추억을 만들 수 있는 아이템부터 귀성길을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을 소개한다.

◇한국후지필름의 포토북
오랜만에 만난 가족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하고 싶다면 온 가족이 함께 했던 순간을 포토북으로 제작해 선물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한국후지필름 포토북은 재질과 크기, 형식 등을 직접 선택해 취향에 맞게 제작이 가능하다. 또한 다양한 테마로 구성돼 있어 용도에 맞게 활용할 수 있다.

프리미엄 포토북을 원한다면 ‘포토북 Classic’, 튼튼한 포토북이 필요하다면 하드보드 인화지를 사용한 ‘후지필름 포토북 Real’, 캘린더처럼 책상 위에 놓고 편하게 쓸 수 있는 포토북을 원한다면 스프링 타입의 ‘후지필름 포토북 Spring’, 가벼운 사진첩을 제작하고 싶다면 인쇄 방식의 ‘후지필름 포토북 Casual’, 작은 사이즈의 포토북 ‘후지필름 포토북 Mini’ 중 고를 수 있다.

또한, 포토북 3종을 최대 50%까지 할인하는 이벤트를 오는 28일까지 진행한다. ‘포토북 Real’은 20%, ‘포토북 Casual’은 30%, ‘포토북 Classic’은 5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브리츠의 블루투스 마이크
브리츠의 ‘BZ-BX2’ TWS는 마이크 두 개를 무선으로 연결해 듀엣으로 노래를 즐길 수 있는 블루투스 마이크다.

최신 블루투스 4.2 칩셋과 고성능 유닛, 마이크 하울링을 최소화한 회로 설계를 통해 반주음과 보컬 목소리의 수준 높은 밸런스를 보여준다. 그리고 에코 이펙트를 통해 목소리에 화려한 효과를 적용할 수 있다.

또한 실리콘 커버 적용으로 손에 감기는 그립감과 가벼운 무게로 장시간 사용 시에도 손에 오는 피로감을 줄여 남녀노소 누구나 부담없이 사용할 수 있어 장시간 귀성길을 지루하지 않게 보낼 수 있다.

◇소니의 플레이스테이션 가상현실(VR)
소니의 플레이스테이션 VR(CUH-ZVR1)은 플레이스테이션4의 가상현실 시스템 기기로 머리에 착용해 다양한 콘텐츠를 스릴 있게 즐길 수 있어 설 연휴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소니 플레이스테이션 VR은 독자적인 3D 오디오 기술을 통해 360도 전방위에서 들리는 듯한 사운드를 제공해 집안에서 즐김에도 불구하고 생생한 현장감을 느끼게 해준다.

시네마틱 모드를 통해 헤드셋을 착용한 상태로 가상 스크린 상에서 콘텐츠를 즐길 수 있고, 플레이스테이션4 게임이나 셰어 플레이, 플레이스테이션 라이브 등 비디오 콘텐츠도 지원한다.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
넷플릭스는 월정액 요금을 지불하고 전 세계의 영화나 TV프로그램 등 영상 콘텐츠를 무제한 이용 가능한 스트리밍 서비스로 설 연휴에 가족들과 함께 시청하기에 알맞다.

특히 넷플릭스는 개인별 맞춤형 콘텐츠 추천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개인의 콘텐츠 접속 이력, 시청 목록, 시청한 영상에 대한 평가점수 등을 바탕으로 다음에 볼 영상을 추천해준다.

넷플릭스는 190개국에서 스트리밍을 하고 있으며 1억 1700만 회원을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드림웍스 애니메이션 텔레비전과 함께 가족 전체가 즐길 수 있는 6개의 새로운 오리지널 시리즈를 공개했고, 영화 ‘클로버필드 패러독스’를 독점 방영했다.

업계 관계자는 “가족들과 모여 웃고 떠들면서 함께 시간을 보내는 것만으로도 행복한 명절 설이 곧 시작된다”며 “잠깐의 준비로 간만에 모인 가족들과 즐거운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