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美 플로리다 고교 총기 난사 사건 발생…17명 사망

美 플로리다 고교 총기 난사 사건 발생…17명 사망

정지희 기자 | 기사승인 2018. 02. 15. 08:38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국 플로리다 주의 한 고등학교에서 14일(현지시간) 오후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17명이 사망했다고 현지 보안관이 밝혔다.

CNN 방송은 관리들의 말을 인용해 최소 16명이 사망했다고 보도했고, ABC 뉴스는 현장의 관리 2명의 말을 빌려 최소 15명이 숨졌다고 전했다.

CNN에 따르면 이 학교 출신으로 알려진 범인은 플로리다 주 마이애미 북쪽 72㎞ 지점의 파크랜드에 있는 마조리 스톤맨 더글러스 고교에서 반자동 소총인 AR-15를 난사했다.

경찰과 앰뷸런스는 현장에 출동해 학교 접근을 차단하고 학생들을 안전한 곳으로 대피시키는 한편 부상자에 대한 응급처치 및 후송에 나섰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

AT영상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