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무한도전’ 3월 종영…시즌2 없다 “새 프로그램이 후속”
2018. 12. 1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0℃

도쿄 4.9℃

베이징 -5.3℃

자카르타 27.6℃

‘무한도전’ 3월 종영…시즌2 없다 “새 프로그램이 후속”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8. 03. 13. 14: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무한도전

 '무한도전'이 3월 종영을 맞는 가운데 시즌2 제작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13일 MBC 측은 "'무한도전'은 변화에 대해서 여러 가지 방안을 두고 논의한 끝에 3월말 시즌을 마감하고 휴식기를 가지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김태호PD는 당분간 준비할 시간을 갖고 가을 이후 '무한도전' 새 시즌 또는 새 기획으로 다시 돌아올 예정"이라면서 "최행호PD가 준비 중인 '무한도전' 후속 프로그램에는 '무한도전' 멤버들은 참여하지 않는다. 이는 출연자들의 의견과 여론을 따른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후속 프로그램은 '무한도전' 시즌2가 아닌 새 출연자와 새 포맷으로 새로운 프로그램이며, 오는 4월 방송 예정"이라고 전했다.


앞서 '무한도전'이 3월 종영을 맞으며 멤버 전원이 하차를 결정했다고 전해진 바 있다. 이에 대해 MBC 측은 "결정된 바 없다"고 했지만 결국 종영을 알리게 됐다. 또 최행호 PD가 '무한도전' 시즌2를 준비 중이라는 소식에 김태호 PD가 없는 '무한도전'은 의미 없다는 여론이 강했다. 이에 결국 MBC 측은 '무한도전 시즌2'가 아닌 새로운 후속 프로그램을 준비하게 됐다.


다음은 MBC 입장 전문.


‘무한도전’과 후속 프로그램 관련해 알려드립니다.


‘무한도전’은 변화에 대해서 여러 가지 방안을 두고 논의한 끝에 3월말 시즌을 마감하고 휴식기를 가지기로 결정했습니다.


김태호PD는 당분간 준비할 시간을 갖고 가을 이후 ‘무한도전’ 새 시즌 또는 새 기획으로 다시 돌아올 예정입니다.


최행호PD가 준비 중인 ‘무한도전’ 후속 프로그램에는 ‘무한도전’ 멤버들은 참여하지 않습니다. 이는 출연자들의 의견과 여론을 따른 결정입니다. 후속 프로그램은 ‘무한도전’ 시즌2가 아닌 새 출연자와 새 포맷으로 새로운 프로그램이며, 오는 4월 방송 예정입니다.


앞으로도 ‘무한도전’의 새로운 도전과 후속 프로그램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