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밤’ 이유영 “故 김주혁, 따뜻했던 사람…여전히 그립다”

‘한밤’ 이유영 “故 김주혁, 따뜻했던 사람…여전히 그립다”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8. 03. 14. 00:00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밤' 이유영 "故 김주혁, 따뜻했던 사람…여전히 그립다" /이유영, 본격연예 한밤 이유영, 사진=SBS '본격연예 한밤' 방송 캡처
'한밤' 배우 이유영이 故김주혁에 대한 그리움을 전했다.

13일 방송된 SBS '본격 연예 한밤(이하 한밤)'에서는 이유영, 김희원의 신작 '나를 기억해' 제작발표회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한 기자는 이유영에게 "조심스러운 질문이기도 하지만, 얼마 전 연인이 변고를 당했다"면서 "그 이후로 어떻게 지내셨는지 궁금하다"고 물었다.

이유영은 "여전히 그립고 따뜻하게 항상 응원해주는 분이셔서 지금도 어디선가 잘 지내는 모습을 보고 싶어 하실 것 같다"며 "그 마음을 잘 간직하면서 열심히 배우 생활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그는 "최근 집에서 혼자 시간을 많이 보냈고, 작품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어 이것저것 보고 있다"며 "영화 홍보를 하면서 다음 드라마 촬영을 위한 불어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한편 이유영과 김희원이 출연하는 영화 '나를 기억해'는 다른 시간, 다른 장소에서 벌어지는 동일한 수법의 범죄를 소재로, 의문의 연쇄 범죄에 휘말린 교사와 전직 형사가 사건의 실체를 파헤치는 이야기를 담았다. 오는 4월 개봉 예정.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