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동연 부총리 “일자리 통해 지속가능한 경제발전 이뤄야”
2018. 06. 20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

도쿄 21.4℃

베이징 24.9℃

자카르타 29.2℃

김동연 부총리 “일자리 통해 지속가능한 경제발전 이뤄야”

장진원 기자 | 기사승인 2018. 03. 14. 11:47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모두발언하는 김동연 부총리<YONHAP NO-2890>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SK본사에서 열린 혁신성장 현장소통 간담회에 참석,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연합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이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속가능한 경제 발전”을 강조했다.김 부총리는 15일 서울 서린동 SK그룹 본사에서 열린 ‘SK그룹과의 혁신성장 현장소통 간담회’에서 이 같이 말하면서 대기업의 일자리 창출 노력을 당부했다.

김 부총리가 대기업 최고경영자(CEO)와 간담회에 나선 건 지난해 12월 구본준 LG그룹 부회장과 올 1월 정의선 현대차그룹 부회장에 이어 이날 최 회장이 세 번째다.

김 부총리는 이날 공개된 모두발언에서 SK의 사회적 기업 후원을 일자리 창출의 모범사례로 들었다. 김 부총리는 “뉴스를 통해 대학 강연에서 SK가 후원하는 사회적 기업이 제작한 가방을 직접 메고 나온 최 회장의 모습을 봤다”며 “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몸소 전파하고 실천한은 모습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날 김 부총리는 소득 주도 성장, 일자리 창출, 사람중심 성장 등 정부의 주요 경제성장 아젠다를 언급하며 특히 혁신성장을 통한 지속가능한 발전을 강조했다. 특히 “우리 경제에서 대기업이 차지하는 중요성을 모두가 알고 있다”며 “정부가 구조적 문제를 해결하고자 노력해도 결국 일자리를 만들어내는 건 시장과 기업”이라고 말했다.

김 부총리는 이날 정부의 경제정책 방향에 대하 설명과 이해를 구하면서, 기업의 애로·건의사항을 듣는 등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누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