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나의 아저씨’ 이선균·이지은 등 훈훈한 비하인드컷 공개

‘나의 아저씨’ 이선균·이지은 등 훈훈한 비하인드컷 공개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8. 04. 17. 00:00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나의 아저씨'가 유쾌하고 따뜻한 촬영현장이 담긴 비하인드 스틸을 전격 공개했다.


16일 tvN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 측은 드라마 팬들의 뜨거운 사랑에 감사하며 촬영 비하인드컷을 대방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동훈(이선균)과 지안(이지은)의 감동적이었던 저녁 식사와 노모 요순(고두심)을 위해 뭉친 삼형제 가족의 생일파티는 물론 안전진단 3팀 멤버들의 모습까지, 뜨거운 열정과 탄탄한 연기로 '나의 아저씨'를 촘촘히 그려내는 배우들이 총출동했다. 무엇보다 환하게 웃고 있는 배우들의 모습을 통해 훈훈한 현장의 분위기를 짐작할 수 있다. 특히 거친 여자 지안 역을 맡은 이지은의 예쁜 미소가 눈에 띈다.


'나의 아저씨'는 지난 8회에서 처음으로 세상을 알려준 어른 동훈 때문에 변화한 지안의 모습을 그렸다. 세상과의 소통을 단절하고 차갑고 냉소적으로 살아온 그녀가 처음으로 누군가를 지키기로 결심한 것. 그러나 지안을 괴롭혀온 광일(장기용)이 그녀의 변화를 눈치채고 이를 빌미로 그녀를 협박하면서 긴장감 넘치는 전개를 예고했다. 게다가 윤희(이지아)와의 외도가 발각된 후 지안에게 한층 더 위험한 거래를 제안한 준영(김영민)까지 더해져 오는 18일 방영될 9회에 드라마 팬들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나의 아저씨' 제작진은 "뜨거운 호응을 보내주시는 시청자분들의 사랑에 힘입어 모든 스태프와 배우들이 더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면서 "중반을 넘어선 '나의 아저씨', 더 재미있고 감동적인 이야기가 펼쳐질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