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폼페이오, 북한 김영철 만나 “수십년간 적이었지만, 이제는 협력하자” 약속

폼페이오, 북한 김영철 만나 “수십년간 적이었지만, 이제는 협력하자” 약속

김지수 기자 | 기사승인 2018. 05. 09. 15:51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USA NORTH KOREA <YONHAP NO-3613> (UPI)
(자료사진) 사진출처=/백악관 트위터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과 만나 한반도의 평화를 얻기 위해 북한과 협력해나가겠다고 약속했다.

로이터통신이 평양 현지 풀 기자단을 인용해 보도한 바에 따르면 김영철 북한 노동당 중앙위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은 폼페이오 장관에게 “미국이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해 매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매우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폼페이오 장관은 자신과 동행한 미 정부 관계자들을 가리키며 “똑같이 이들도 바로 그것을 달성하기 위해 여러분과 협력할 것을 약속한다”고 답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지난 수십년 동안 우리는 적이었다. 이제 우리는 이 분쟁을 해결하고, 세계에 위협을 제거하며, 당신의 나라(북한) 국민들이 누릴 자격이 있는 모든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 서로 협력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