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기재부, 유럽개발은행 총회서 판문점선언 지지 요청
2019. 07. 2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2℃

도쿄 27.1℃

베이징 28℃

자카르타 30.6℃

기재부, 유럽개발은행 총회서 판문점선언 지지 요청

김은성 기자 | 기사승인 2018. 05. 11. 09: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병규 세제실장 참석, 한국신탁기금 통한 EBRD 협력 논의
기획재정부가 유럽개발부흥은행(EBRD) 연차총회에서 판문점 선언에 대한 지지를 요청했다.

11일 기재부에 따르면 김병규 기재부 세제실장이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요르단 소야이마에서 열린 EBRD 총회에참석해 2017년 사업승인 실적과 재무제표 등을 점검하고 그리스의 수원국 지위 연장 등에 대해 논의했다. 그리스는 EBRD의 지원을 받는 수원국은 아니지만, 2015년 디폴트 선언 등 경제위기로 2020년까지 한시적 수원국으로 지정돼 있다.

김 실장은 거버너 총회 발언에서 최근 남북정상회담에 따른 남북관계 진전 상황에 대해 설명했다. 아울러 판문점 선언을 실천하기 위한 남북한 노력에 대해 회원국들과 국제 사회 지지와 관심을 요청했다. 또 수원국을 사하라 이남 국가까지 확대하고자 하는 EBRD 계획과 추진 일정에 대해 적극 지지 의사를 표했다.

김 실장은 EBRD 부총재와 만나 EBRD 내 한국의 기술자문협력기금을 통한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기술자문협력기금은 우리나라가 동유럽·중앙아시아 체제 전환국의 시장 경제체제 전환 사업을 지원하기 위해 1993년 설치한 신탁기금이다. 김 실장은 올해 300만 달러 규모의 신탁기금 재원 보충, 신탁기금 지원 지역·분야 확대 등 신탁기금 협정문 개정안에 함께 서명했다.
캡처
김병규 기재부 세제실장. 자료사진/연합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