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트럼프 “북미협상 선의로 진행되는 한 한미연합훈련 안한다” 재확인

트럼프 “북미협상 선의로 진행되는 한 한미연합훈련 안한다” 재확인

이민영 기자 | 기사승인 2018. 06. 13. 11:54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fox
사진출처=/폭스뉴스 캡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한미연합훈련 중단 방침을 두고 “우리가 북한과 선의로 협상을 진행하는 한, 한미연합훈련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재확인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방영된 미국 폭스뉴스와의 단독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또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핵무기 프로그램 해체에 나설 것으로 믿는다고 밝히며 “우리는 이제 북한 비핵화 과정을 시작할 것이다. 김 위원장이 사실상 즉각적으로 (비핵화를)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은 비핵화를 해야 하며, 그(김정은) 역시 그 점을 이해하고 있었다”며 “그는 완전히 이해하고 있었다. 이견을 보이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김정은 위원장의 방미 가능성과 관련해서는 “김 위원장이 적절한 시기에 틀림없이 백악관에 올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 위원장을 두고 “그는 매우 좋은 성격을 가지고 있다. 그는 유쾌하고 아주, 아주 똑똑하다”며 “그는 훌륭한 협상가이고, 아주 전략적인 사람”이라고 평가했다. 그는 “우리는 처음부터 아주 잘 어울렸다”고 말하기도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