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6·13 지방선거 현장] 더불어민주당, 출구조사 ‘싹쓸이’에 환호성
2018. 06.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9℃

도쿄 22.4℃

베이징 29.5℃

자카르타 30.2℃

[6·13 지방선거 현장] 더불어민주당, 출구조사 ‘싹쓸이’에 환호성

김윤주 기자 | 기사승인 2018. 06. 13. 19:10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더불어민주당6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홍영표 원내대표를 비롯한 지도부가 13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 마련된 제7회 6·13 전국동시지방선거 개표상황실에서 방송사 출구조사 결과를 지켜보며 환호하고 있다. / 사진 = 이병화 기자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당일인 13일, 더불어민주당 개표상황실이 마련된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 방송3사가 함께 조사한 출구조사가 발표 10초 전 긴장한 기색이 역력한 당지도부와 당직자들은 회의실 내에 설치된 화면만 응시하고 있었다.

결과 발표 카운트다운이 시작되고 출구조사 결과가 발표되자 “와아~!”하는 함성이 울렸다. 당지도부와 당직자들은 약속한 듯 다함께 박수를 치며 한동안 환호성이 이어졌다.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담담한 얼굴은 이내 확신에 찬 미소로 바뀌었다. 민주당 의원들은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우고 주먹 쥔 손을 번쩍 들며 온몸으로 기쁨을 나타내기도 했다.

특히 부산·경남·울산 등 자유한국당과 승부를 다투던 지역에서 승리할 것으로 예측되자 환호성은 더욱 커졌다. 반면 대구·경북·제주 지역을 다른 당에 내주자 “아~”하는 아쉬움의 탄식 소리도 들려왔지만 여타 지역에서의 승리 예측에 잔칫집 분위기는 계속 됐다.

이 자리에서 추 대표는 “지방선거로 평화와 번영의 길로 나아가는데 (국민들이) 큰 힘을 주셨다”며 “낮은 자세로, 최선을 다한다는 자세로 끝까지 국민과 함께 하겠다”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