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6·13 지방선거 현장] 더불어민주당, 출구조사 ‘싹쓸이’에 환호성

[6·13 지방선거 현장] 더불어민주당, 출구조사 ‘싹쓸이’에 환호성

김윤주 기자 | 기사승인 2018. 06. 13. 19:10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더불어민주당6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홍영표 원내대표를 비롯한 지도부가 13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 마련된 제7회 6·13 전국동시지방선거 개표상황실에서 방송사 출구조사 결과를 지켜보며 환호하고 있다. / 사진 = 이병화 기자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당일인 13일, 더불어민주당 개표상황실이 마련된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 방송3사가 함께 조사한 출구조사가 발표 10초 전 긴장한 기색이 역력한 당지도부와 당직자들은 회의실 내에 설치된 화면만 응시하고 있었다.

결과 발표 카운트다운이 시작되고 출구조사 결과가 발표되자 “와아~!”하는 함성이 울렸다. 당지도부와 당직자들은 약속한 듯 다함께 박수를 치며 한동안 환호성이 이어졌다.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담담한 얼굴은 이내 확신에 찬 미소로 바뀌었다. 민주당 의원들은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우고 주먹 쥔 손을 번쩍 들며 온몸으로 기쁨을 나타내기도 했다.

특히 부산·경남·울산 등 자유한국당과 승부를 다투던 지역에서 승리할 것으로 예측되자 환호성은 더욱 커졌다. 반면 대구·경북·제주 지역을 다른 당에 내주자 “아~”하는 아쉬움의 탄식 소리도 들려왔지만 여타 지역에서의 승리 예측에 잔칫집 분위기는 계속 됐다.

이 자리에서 추 대표는 “지방선거로 평화와 번영의 길로 나아가는데 (국민들이) 큰 힘을 주셨다”며 “낮은 자세로, 최선을 다한다는 자세로 끝까지 국민과 함께 하겠다”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

AT영상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