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중소제조업 생산직 하루 노임 8만7177원…전년비 11.7% 상승
2018. 09. 22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8℃

도쿄 21.7℃

베이징 19.8℃

자카르타 31.4℃

중소제조업 생산직 하루 노임 8만7177원…전년비 11.7% 상승

김진아 기자 | 기사승인 2018. 06. 14. 14:03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180614_140229
제공=중소기업중앙회
중소제조업의 생산직 근로자 하루 평균 노임이 지난해 대비 12% 가까이 상승한 8만7177원으로 조사됐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지난해 3월부터 두 달 동안 매출액 30억 이상 중소제조업체 1200개사를 대상으로 ‘생산직 근로자 직종별 조사노임(일급)’을 조사하고 이 같은 결과를 14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국가를 당사자로 하는 계약시 제조원가계산의 기준이 되는 노무비 산정의 기초자료 제공을 위해 진행됐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체 117개의 조사직종의 평균 조사노임은 8만7177원으로 지난해 대비 11.7% 올랐다.

노임 순위 상위 5개 직종 가운데 ‘CAD설계사(회로)’가 12만4546원으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전기기사’(12만776원) ‘화학공학품질관리사’(11만3782원) ‘기타공학품질관리사’(11만2887원) ‘전기전자 및 기계품질관리사’(11만2376원) 등이 있었다.

주요 직종 가운데는 작업반장이 9만6656원을 기록하며 11% 올랐으며, 제품출하원도 8만2868원을 기록해 10.2%의 증가율을 기록했다.

평균 조사노임은 기본급과 위험수당, 생산 장려수당, 자격수당 등 기본급 성격의 통상적 수당을 포함하지만 유급휴일(주휴)수당은 포함하지 않는다.

중기중앙회 관계자는 “상기 직종 외 조사노임 및 조사결과 세부내용은 중기중앙회 홈페이지 또는 중소기업통계에서 확인할 수 있다”며 “이번에 발표된 조사노임(일급)은 올해 6월 15일부터 적용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