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주영 “국회의장 편파독주 끊어내겠다”…한국당 국회 부의장 후보 선출
2018. 09. 2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

도쿄 23.4℃

베이징 15.3℃

자카르타 31.2℃

이주영 “국회의장 편파독주 끊어내겠다”…한국당 국회 부의장 후보 선출

조재형 기자 | 기사승인 2018. 07. 12. 17:28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자유한국당 국회부의장 후보에 선출된 이주영 의원
20대 국회 후반기 국회부의장 후보에 선출된 자유한국당 이주영 후보(왼쪽)가 김성태 당대표 권한 대행의 축하를 받고 있다. /연합
“보수 우파의 기를 살리고 국회의장의 편파독주에 대해 과감히 꼬리를 끊겠다.”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 국회 부의장 후보에 5선의 이주영 의원이 선출됐다.

이 의원은 12일 국회에서 열린 한국당 국회부의장 후보 선출을 위한 의원총회에서 4선의 정진석 의원을 제치고 최종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이 의원은 총 투표수 101표 중 과반 수 이상을 득표했다. 투표 숫자는 공개하지 않았다.

이 의원은 “제1야당 몫인 국회 부의장으로서 주어진 책무와 사명을 다해 한국당과 보수 우파의 기를 실려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 의원은 “야당은 정부·여당을 제대로 견제하는 데서 국민 신뢰와 사랑을 받을 수 있다”며 “국회의장의 편파독주에 대해서는 과감하게 꼬리를 끊어내겠다”고 다짐했다.

이 의원은 경합했던 정 의원에 대해서는 “정 의원은 우리 당의 훌륭한 자산”이라며 “앞으로 더 큰 일을 할 수 있는 분이기에 결과에 결코 연연하지 말고 더 활발하게 활동해달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이날 한국당 부의장 후보로 결정된 이 의원은 13일 국회 본회의에서 국회 부의장으로 최종 선출된다.

앞서 여야는 원구성 협상결과 2명의 국회 부의장 중 한명은 한국당에서, 다른 한명은 바른미래당에서 선출하기로 합의했다. 바른미래당은 13일 본희의 전 의원총회를 열어 부의장 후보 경선을 치르며 5선 정병국 의원과 4선 주승용 의원이 맞붙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