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비서가 왜그럴까’ 박서준·박민영 열애설 후 SNS 업로드, 팬들에 감사 인사 “사랑합니다”
2019. 08. 2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8℃

도쿄 29.2℃

베이징 27.9℃

자카르타 31.6℃

‘김비서가 왜그럴까’ 박서준·박민영 열애설 후 SNS 업로드, 팬들에 감사 인사 “사랑합니다”

온라인뉴스부 | 기사승인 2018. 07. 28. 21: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비서가 왜그럴까'의 박서준과 박민영이 열애설 후 SNS를 업로드하며 팬들에 감사 인사를 표했다.

28일 박서준과 박민영은 비슷한 시간대 각각 인스타그램에 팬들에 고마움을 담은 사진과 글을 공개했다.


먼저 박민영은 "그리고 나의 사랑스런 팬들"이라는 글과 팬사인회에서 화관을 쓴 채 웃고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박서준은 "이렇게 또 막을 내렸네요. 그날,종방연날 참 여러분들과 이야기 하면서 다들 공감했던 말들이 이번 작품 참 재미있게 했다. 였습니다"라는 장문의 글을 게시했다.


박서준은 "모두가 일주일을 열흘같이 보내며 함께한 ‘김비서가 왜그럴까’ 사랑해주신 많은 시청자 여러분 팬 분들께 감사의 말 전하고 싶습니다"라며 "이제 인터뷰만 하면 아마도 이 드라마의 모든 일정을 끝내는 것 아닐까 라는 생각이 드네요"라고 덧붙였다.


또한 "많은 분들이 이 드라마를 보시며 팍팍한 현실에서 일주일의 두시간을 행복 하게 보내셨다면 아마도 저 뿐만 아니라 모든 배우들 스텝들 관계자 분들의 바램이 이루어진 것 아닐까 싶습니다"라며 "사랑해 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구요! ‘김비서가 왜그럴까’를 회고하는 시간 가지면서 드라마 이야기 많이 전해드리겠습니다. 다시한번 감사드리고 또 좋은 작품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열심히 할게요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p.s DC 김비서 갤 감사해요"라고 감사 인사를 남겼다.

한편 '김비서가 왜그럴까'에서 호흡을 맞춘 두 사람은 최근 열애설이 제기돼 화제를 모았다. 양측은 "친한 동료"라고 선을 그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