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부선, 3시간 조사받고 귀가…“진실 다가가기 위해 애쓰면 결론 날 것”
2018. 11. 16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

도쿄 10.6℃

베이징 5.5℃

자카르타 27.4℃

김부선, 3시간 조사받고 귀가…“진실 다가가기 위해 애쓰면 결론 날 것”

김지환 기자, 김서경 기자 | 기사승인 2018. 09. 14. 18: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강용석 "피고발 사건 자세하게 진술…고소장 제출할 곳서 제대로 진술할 예정"
KakaoTalk_20180914_181733818
김부선씨가 14일 오후 5시30분께 강용석 변호사와 경찰 조사를 받고 나온 후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김서경 기자
배우 김부선씨(58)가 “진실에 다가가기 위해 애쓴다면 결론이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김씨는 14일 오후 5시30분께 경기 분당경찰서에서 조사를 마치고 나온 후 이 같은 소감을 전했다.

김씨는 이재명 경기지사의 ‘여배우 스캔들’ 의혹 당사자로 이날 오후 2시께 강용석 변호사(50)와 함께 경찰에 출석, 약 3시간 동안 조사를 받았다.

강 변호사는 “경찰 조사에서 피고발 사건에 대해서는 자세하게 진술했고 고소장을 제출할 곳에서 제대로 진술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서울 검찰에 고소장을 내도 성남으로 내려올 수 있을 수도 있지만 조사에서 우리의 주장이 상당부분 받아들여질 것으로 본다”고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강 변호사는 “오늘 조사로 분당서에 대한 의구심은 해소가 됐고 우리 또한 적극 협조했다”며 “앞으로 분당서도 적극 협조할 것으로 본다”고 내다봤다.

김씨와 강 변호사는 다음주 중으로 고소장을 제출하면서 향후 계획을 밝힐 방침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