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윤호중 사무총장, “전통시장 명절 장보기”행사 가져

윤호중 사무총장, “전통시장 명절 장보기”행사 가져

구성서 기자 | 기사승인 2018. 09. 21. 10: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 더불어민주당 구리시지역위원회와 함께 구리 전통시장에서 추석 장보기 행사 가져
사진1
구리 구성서 기자 =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구리시)이 20일 더불어민주당 당원들과 함께 구리전통시장을 찾아 전통시장 명절 장보기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윤호중 사무총장을 비롯해 박석윤 구리시의장, 김형수·임연옥·장승희·양경애 구리시의원, 임창열 경기도의원 등 더불어민주당 구리지역위원회 당원들과 전통시장상인회장단이 대거 참석했다.

윤 총장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만들어진 온누리전통시장 상품권으로 추석 명절에 필요한 소고기·돼지고기·닭고기·계란·과일·나물·떡 등을 직접 구매했으며, 인터넷 유통 확대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을 격려했다.

또한 윤 총장을 비롯한 더불어민주당 구리시지역운영위원회는 구리시전통시장 상인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구리전통시장 내 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전통시장 발전과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장보기 행사를 마친 윤 사무총장은 “전통시장이 살아야 지역경제가 살아나는 것이다. 최근 정부가 추석 성수품 수급안정 대책반을 운영해 성수품의 수급·가격 동향 관리 등 특별대책을 추진 중”이라며 “정부비축 물량의 선제적 방출 및 가격 관리에 나서고 있으니 온누리상품권을 이용해 전통시장에서 더 많은 구리시민들이 장보기에 적극 동참해달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