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내 사랑 치유기’ 연정훈 “따뜻한 캐릭터에 끌려 작품 선택”

‘내 사랑 치유기’ 연정훈 “따뜻한 캐릭터에 끌려 작품 선택”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18. 10. 11. 2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내 사랑 치유기' 연정훈

 배우 연정훈이 '내 사랑 치유기'를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MBC 주말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극본 원영옥, 연출 김성용, 제작 초록뱀 미디어·김종학프로덕션)의 제작발표회가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배우 소유진, 연정훈, 김창완, 박준금, 정애리, 윤종훈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연정훈은 "시놉시스를 보는데 새로운 극이더라. 캐릭터가 가지고 있는 따뜻한 것들이 마음에 들었다. 대본을 보고 모든 캐릭터들이 살아 있어서 재미있게 읽었고 감독, 작가님과 미팅을 하면서 매료가 됐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작품에서 야망, 일중독이었던 딱딱하면서도 냉정한 모습들을 보여줬는데 이번 드라마는 예전과 달리 따뜻한 캐릭터라 작품을 선택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내 사랑 치유기'는 착한 딸이자 며느리이자 아내이고 싶은 적이 한 번도 없었던, 그러나 식구들에게 그 한 몸 알뜰히 희생당한, 국가대표급 슈퍼 원더우먼의 명랑 쾌활 분투기를 통해 따뜻하고 포근한 휴먼 가족 성장 드라마를 그린다. 오는 14일 오후 8시 45분 첫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