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하남시, 치매환자가족 지지프로그램 ‘헤아림’ 운영

하남시, 치매환자가족 지지프로그램 ‘헤아림’ 운영

최순용 기자 | 기사승인 2018. 10. 11. 11: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하남시보건소,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 예방
하남시 보건소
경기 하남시는 치매환자의 가족들을 위한 힐링 프로그램인 ‘헤아림’을 지난 4일부터 11월 22일까지 주1회 운영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헤아림 가족교실’은 치매영상교육, 스트레스 관리 안내, 의사소통 교육 등을 통해 치매환자의 가족들이 자신의 감정을 스스로 이해하고 자기 관리하는 방법을 배우도록 한다. 이를 통해 스트레스를 줄이고 치매어르신의 문제행동에 대해서도 잘 대처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프로그램이다.

또 치매가족 간의 자조모임을 통해 정보교환 및 공감대를 형성하고 부양부담을 공유, 상호지지 함으로써 보호자의 사기를 증진시키는 시간을 갖는다.
하남시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치매상담과 60세 이상 어르신 대상 치매조기검진을 실시한다. 검사결과에 따라 신경인지검사와 협력병원에서 뇌 CT촬영 등 정밀 진단검사도 무료로 받을 수 있다.

치매 진단을 받았을 경우 기저귀 등 위생소모품의 무상공급과 월 3만원 이내의 치료비 지원과 실종예방을 위한 사전 지문등록 서비스, 두뇌건강학교 등록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외에도 인지단계에 따른 인지강화교실, 치매예방교육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시행하며 통합치매관리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