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2018국감] 경찰 순찰용 오토바이 10대 중 7대가 노후…“하루 빨리 교체해야”
2018. 12. 12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4℃

도쿄 7.5℃

베이징 -1.2℃

자카르타 31.6℃

[2018국감] 경찰 순찰용 오토바이 10대 중 7대가 노후…“하루 빨리 교체해야”

이철현 기자 | 기사승인 2018. 10. 11. 20: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일산서부경찰서와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이 합동으로 이륜차 오토
경찰이 교통 단속을 하고 있다. /제공=일산서부경찰서
경찰의 순찰용 이륜차 10대 가운데 7대가 노후 차량으로 교체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주승용 바른미래당 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 받은 ‘지방청별 노후 이륜차 현황 및 노후율’에 따르면 경찰이 보유한 이륜차는 총 1745대다.

이 가운데 사용 연한을 초과한 노후 이륜차는 총 1218대로 전체 69.8%를 차지했다.

경찰 보유 순찰용 이륜차는 조달청 고시에 따라 사용 연한이 7년이며 이 기간을 초과하면 교체 대상이다.

14년 이상 사용한 이륜차도 167대에 이르렀다.

특히 강원지방경찰청에서 보유한 이륜차 노후율은 무려 83.56%를 기록했다.

주 의원은 “치안 유지 활동에 있어 큰 문제”라며 “하루 빨리 노후 오토바이를 교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