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G생활건강, 3분기 면세점 매출 호조”
2018. 10. 16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

도쿄 15.7℃

베이징 12.5℃

자카르타 27.2℃

“LG생활건강, 3분기 면세점 매출 호조”

류범열 기자 | 기사승인 2018. 10. 12. 08:26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베스트투자증권은 12일 LG생활건강에 대해 3분기 시장기대치에 부합한 실적을 기록할 것이라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60만원을 제시했다.

오린아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연결기준 3분기 매출액은 전년동기대비 6.5% 증가한 1조 7137억원, 영업이익은 전년동기대비 7.9% 증가한 2726억원을 예상한다”며 “대체로 시장 기대치에 부합한 실적을 기록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오 연구원은 “LG생활건강의 럭셔리 스킨케어 집중 전략은 꾸준히 유효할 것”이라며 “전체 화장품 매출액은 백화점과 방판의 하락세에도 불구하고 면세점의 호조로 전년동기대비 17.4% 증가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그는 “화장품 면세점 매출액은 후를 비롯한 럭셔리 브랜드의 성장으로 전녀동기대비 45.0%, 전분기대비 4.2% 증가한 3648억원을 기록할 것”이라며 “고마진 채널인 면세점 매출액이 양호하게 성장함에 따라 3분기 화장품 부문 영업이익률은 전년동기대비 1.0%포인트 개선된 19.2%를 기록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